서울시의회

김용연 시의원, 코로나19 예방 위해 강서 방화근린공원 방역 활동 나서

코로나19 예방 및 극복을 위해 3월 초부터 방화근린공원 방역활동 이어와

작성일 : 2020-03-27 11:55 기자 : 이민수

봉사단과 방화근린공원 방역작업을 준비하는 김용연 의원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용연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4)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해 지역주민들과 함께 방화근린공원 방역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고 밝혔다.

 

김용연 의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장기화되고 있음에 따라 지역주민 20여 명과 함께 강서주민들이 많이 이용하는 방화근린공원을 찾아 지역주민들에게 사회적 거리 두기 참여와 개인위생 예방수칙 준수 등을 당부하며 방역 작업을 활발하게 전개해 왔다.

 

김용연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하여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요즘, 강서 지역주민들의 안전 확보와 불안감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기 위해 방역 활동을 전개하게 되었다라며, “지난 3월 초부터 계속되고 있는 코로나19 방역 활동에 자발적으로 동참해 주시고 있는 지역주민들께 감사를 드린다라고 밝혔다.

 

또한 코로나19의 예방을 위해서 지역주민들의 사회적 거리 두기 참여와 개인위생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드린다라며, “주민들이 겪고 있는 고통을 함께 분담하고 코로나19를 무사히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시의원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김 의원은 코로나19 사태가 완화될 때까지 방역작업을 계속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용연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4)은 지난 23() 291회 임시회 폐회중 제1차 보건복지위원회 회의에서 코로나19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한 재난 긴급생활비 지원예산을 포함하여 코로나19 대응을 위한2020년도 제1회 서울특별시 추가경정예산안을 심의·의결한 바 있으며, 강서 주민들을 위해 적극적인 의정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의회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