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박기열 의원, 동작뉴스 별별기자단과 초청 간담회

동작구의 여러 소식을 전해주는 참여형 청소년기자단 서울시의회 방문

작성일 : 2020-08-06 12:25 기자 : 이민수

별별기자단 기념촬영
 

 

박기열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3)이 동작뉴스 청소년기자단인 초등별기자와 중등별기자(별별기자)들을 서울시의회로 초청하여 시의회의 기능과 역할을 안내하는 시간을 갖고 간담회를 통해 학생기자들의 궁금한 점에 대해 질의와 답변을 하였다.

 

박 의원은 85일 별별기자단 10여명을 초청하여 본회의장에서 서울시의회 건물에 대한 역사와 시의회의 역할에 대해 상세한 설명을 하였는데 참석한 별별기자단 중에서 의원님은 최근에 노들섬을 가 보셨는지요? 노들섬을 가려고해도 주차장이 협소해서 힘들다. 대책이 있는지요?“ 라는 질문에 대해 박 의원은 개소식 때 서울시의회 부의장으로 참석해서 축사도 했다.

 

주차공간을 확보하는 것이 급선무다. 남쪽의 노들섬을 개발하면서 주차공간을 확보할 예정인데 비오톱 1등급과 맹꽁이 서식지로 개발의 어려움이 있다고 했다.

 

다른 학생 기자는 박 의원이 과거 7호선 숭실대입구역과 남성역에 에스컬레이터와 엘리베이터 설치를 위해 노력하였던 부분을 말하며 최근에는 동네를 위해 무슨 사업을 구상하고 있는지 날카로운 질문이 이어졌다.

 

박 의원은 당시의 사업 추진과정을 설명하며 현재는 사당로 확장에 필요한 예산확보에 주력하고 있고 7호선 남성역의 엘리베이터와 에스컬레이터 예산을 확보하는데도 주력하고 있다고 답했다.

 

교육부분에서는 최근 코로나19로 온라인 수업을 하고 있는데 온라인수업을 박 의원이 직접 들어보았는가라는 질문에 어쩔 수 없이 온라인 수업을 하고는 있지만 다양한 미디어를 활용한 온라인 수업이 이루어지고 있기 때문에 직접 듣지는 못했으나 온라인 학습부분의 기술력이 한꺼번에 많이 향상되었다고 말했다.

 

그 외에도 시의원은 몇 번 할 수 있는가? 어떻게 시의원이 되었는가? 시의원의 급여 수준은 어느 정도인가? 등 다양한 질문이 줄을 이었다.

 

별별기자란 동작뉴스 청소년기자단의 공식명칭으로 초등별기자(초등학생),중등별기자(중학생),고등별기자(고등학생)로 구성, 1회 체험활동을 통해 구청, 구의회, 시의회 등 관공서를 비롯한 유관기관, 관내 축제 등 다양한 직업세계 체험 및 오피니언 리더 인터뷰, 학교소식과, 청소년의 눈으로 동작구의 여러 소식들을 전해주는 새로운 참여형 청소년기자단이며 2011년에 제1기를 시작으로 현재 제7기가 운영 중에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의회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