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이은주 의원, 경춘선숲길 화랑대철도공원 도시공원위원회 심의통과 환영!

지난 6월 도시계획위원회 원안 가결 후, 지난해부터 이어온 노력의 결실 맺어

작성일 : 2020-09-18 17:24 기자 : 이민수

이은주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2)
 

서울특별시의회 교통위원회 이은주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2)은 노원구 경춘선숲길에 위치한 화랑대철도공원이 지난 917일 개최한 제7차 도시공원위원회를 통과한 것에 대한 환영에 뜻을 밝혔다.

 

화랑대철도공원은 약 40,000의 문화공원으로 경춘선숲길의 일부 구간으로서 지난 6월 도시계획위원회를 통해 노원구 공릉동 옛 화랑대역 일대가 도시계획시설(녹지, 광장, 공원) 변경결정 된 바 있다.

 

도시공원위원회는 도시공원 및 녹지 등에 관한 법률과 서울특별시 도시공원 조례에 근거하여 실치·운영하는 기구로 시장 또는 구청장이 입안한 공원조성계획 결정 및 변경 사항 등을 심의한다.

 

이은주 의원은 금번 도시공원위원회 심의를 통과함에 따라 화랑대철도공원에 기 확보된 예산 27억 원과 특별교부금으로 교부된 공원 시설보완예산 198천만 원과 인근 육군사관학교 인조잔디구장 건설을 위 16억 원이 원활히 집행되어 역사·문화적 보존가치가 높은 옛 화랑대역과 새롭게 개선될 공원시설들이 함께 어우러져 더욱 완벽한 철도문화공원으로 탈바꿈할 수 있을 것.” 이라고 전했다.

 

또한 이은주 의원은 향후 옛 화랑대역 인근에 세계의 주요도시와 기차마을을 미니어처로 제작한 디오라마전시관 등이 조성 될 계획으로 화랑대철도공원은 옛 화랑대역, 경춘선숲길의 역사를 함께할 수 있는 철도문화공원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이은주 의원은 지난해 화랑대역 일대 불빛정원 개장으로 경춘선숲길 방문객의 증가와 노원구민 및 서울시민의 문화적인 기대욕구를 만족시킬 수 있는 도시공원이 꼭 필요하였다고 강력한 의견을 피력해왔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공원주변 교차로 기하구조 개선과 CCTV 설치 등 주변 교통 환경을 개선하여 화랑대철도공원이 보다 편리한 도심 속 쉼터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서울시의원으로서 노원구 주민으로서 최선을 다하고 노력해나가겠다.” 며 포부를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의회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