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박기열의원, 751버스 서리풀터널 통과 운행은 동작구민 숙원 결과!

2019년4월22일 터널 개통 후 21개월 만에 751번 버스 터널 통과 운행 시작

작성일 : 2021-01-15 17:39 기자 : 이민수

박기열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3)
 

 

20194월 서리풀터널 개통 후 21개월 만에 대중교통의 대표적인 수단인 간선버스(751)2021115일 첫차부터 서리풀터널을 통과하여 교대역까지 연장 운행을 시작했다.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에서 의정활동을 하고 있는 박기열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3)그동안 많은 동작구 주민들이 동작구와 서초구를 연결한 서리풀터널을 통과하는 버스 운행을 요청하고 염원하였는데 많은 우여곡절 끝에 뒤늦게나마 운행되게 되어 동작구민들과 함께 환영한다고 소감을 말하며,

 

서울시는 20194월 터널 개통 후 터널을 통과하는 버스 운행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752번 버스가 2020922일 첫차부터 운행하는 것으로 보도자료까지 발표하였는데 사전 준비가 완벽하지 않아 운행을 며칠 앞두고 철회한 힘든 과정이 있었다고 그간의 어려웠던 진행사항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박 의원은 “752번 버스노선 운행이 좌절된 후 바로 99일 서울시 도시교통실, 동작구청, 동작구의회, 서울시의회 교통전문위원실, 지역주민이 참석하는 통합회의를 직접 주관하여 대체노선인 751번 버스를 검토하였고 지난 1118일 서울시의회 본회의에서 5분 발언으로 서리풀터널 통과 버스의 조속한 지정을 촉구 하였는데 통합회의 4개월 만에 결실을 맺게 되어 노력을 아끼지 않은 관계자들과 선진운수, 특히 노선연장에도 불구하고 협조해주신 선진운수 노동조합관계자 여러분에게 감사하다는 인사의 말을 전했다.

 

또한 박 의원은 서리풀터널을 통과하는 버스 운행으로 동작구와 서초구 지역 주민들의 상호 접근성이 크게 개선됨과 함께 동작구민들께서 강남권으로 출퇴근하는 시간을 크게 단축하게 되었기 때문에 지역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생각하고 있고 지역 내 추가적으로 개선이 필요한 다른 교통시스템이 있는지 면밀히 검토해서 개선사항이 도출될 경우 주민이 이용하기 편리한 방향으로 개선하겠다며 향후 계획을 밝혔다.

 

751번 간선버스는 변경 전 구산역~노들역~노량진역~장승배기역 ~상도역~숭실대입구역 회차하는 운행 노선이 구산역~숭실대입구역~이수역~서리풀터널 통과~교대역 회차 노선으로 연장 변경됐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의회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