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ㆍ중구ㆍ 서대문ㆍ마포ㆍ용산

올 여름은 '우리동네 워터파크' 로 모여라!

중구, 대형 3개 등 풀장 8개 설치, 각종 체험 프로그램·퍼레이드 마련

작성일 : 2019-07-16 08:36 기자 : 임혜주

지난해 다산어린이공원에 운영됐던 우리동네 워터파크

 

서울 중구(구청장 서양호)는 관내 어린이들의 시원하고 즐거운 여름을 위해 이달 두 차례에 걸쳐 어린이 전용 물놀이장인 '우리동네 워터파크'을 무료로 운영한다.

 

'우리동네 워터파크'는 오는 20~21일 손기정체육공원 축구장과 26~27일 장충초등학교 운동장에 각각 이틀간 마련된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430분까지 개방되는 가운데 보호자를 동반한 3~9세 어린이들이 이용할 수 있다.

 

이곳에는 대형풀장(10m×10m) 3개와 중형풀장(8m×5m) 2, 소형풀장(5m×5m) 3개가 설치되고 워터슬라이드, 에어보트, 워터롤 등도 곁들여 아이들의 물놀이 재미를 한층 더해준다.

 

물놀이는 수질 및 안전 관리를 위해 정오와 오후 2시에 각각 30분씩 휴식시간을 갖는다.

 

대신 그 시간에는 바투카다, 호다지쌈바 등 브라질 리듬공연으로 꾸며진 퍼레이드를 펼쳐 즐거움이 식지 않도록 한다.

 

이외의 즐길 거리로 물감놀이, 마술, 풍선아트, 전동카트 등 다양한 놀이·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아울러 그늘쉼터를 충분히 설치하여 동반한 부모나 보호자가 불편이 없도록 하고 푸드트럭도 자리 잡을 예정이다.

 

구는 올해를 기점으로 여름 워터파크 행사를 매년 발전시켜 중구 대표 여름축제 및 어린이 휴양 이벤트로 정착시킨다는 계획이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우리동네 워터파크는 물놀이하러 멀리 갈 것 없이 동네에서 시원하게 즐기자는 취지로 기획한 이벤트"라며 "아이들에게 좋은 여름 추억으로 남도록 알차고 안전하게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