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양천구, 쾌적하고 안전한 공동주택 조성 발벗고 나서

경비근로자 근무여건 개선사업, 공동주택 단지 내 주차장 확충 사업 등 우선지원

작성일 : 2019-01-23 09:58 기자 : 임혜주

작년 공동주택 옥외CCTV 설치완료 사진(제공 : 양천구)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쾌적한 공동주택 환경 조성으로 구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2019년 공동주택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공동주택 지원사업은 주민 간 소통과 화합을 도모하기 위한 공동체 활성화 및 안전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공용시설물의 유지관리 사업에 필요한 비용의 일부(50%~80%)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재난안전시설 보수·보강 경로당 보수 주도로·주차장 보수 사업 보안등 LED 교체 통행로 개방에 따른 CCTV 설치 등 공동주택 지원조례에 규정된 사업으로 공동주택의 노후 시설물 보수 및 개선을 통해 입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올해는 함께 존중하고 배려하는 상생의 공동체 문화조성 협약 추진사업에 동참한 아파트 단지에 대해서 우선적으로 지원한다. 또한 경비실 에어컨 설치와 같은 경비근로자 근무여건 개선사업, 안심택배 설치 등 여성·안전 친화단지 조성 관련 사업 등에 대해서도 우선지원 및 5% 범위 내에서 증액지원 된다.

 

그밖에 공동주택 단지 내 협소한 주차 공간을 보다 넓게 확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도 올해부터 추진한다.

 

양천구가 올해 지원하는 금액은 총 10억 원으로 단지별로 3천만 원에서 최대 1억 원까지 지원신청 할 수 있다. 공동주택 지원금을 지원받기 위해서는 각 단지에서 총 사업비의 20~50% 이상을 입주민이 부담해야 한다.

 

지원신청은 오는 222()까지 신청서와 구비서류를 갖추어 주택과로 신청하면 된다. 신청한 사업은 현장조사 및 공동주택 지원심의회의 심의를 거쳐 3월 중 지원 대상 선정 여부가 결정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주택과(2620-3467)로 문의하면 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공동주택 지원 사업은 민선7기 비전인 YES양천의 안전도시, 포용도시 구축 등 각 분야의 토대가 되는 사업으로 54% 이상이 아파트인 우리 구에서 특히 중요하다.”구민과의 상시적인 소통으로 단지 내 시설개선 등 안전하고 편리한 생활 요건을 갖추기 위해 꼭 필요한 분야에 지원할 수 있도록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