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지구를 생각하는 의미 있는 전시회

양천구, 오는 22일부터 27일까지 ‘기후변화 웹툰·사진전’ 개최

작성일 : 2019-06-20 10:14 기자 : 임혜주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날로 심각해지는 기후변화문제를 작품을 통해 볼 수 있는 기후변화 웹툰·사진전을 개최한다.

 

구는 미세먼지·폭염·폭우 등 최근 중요한 사회문제로 떠오른 기후변화에 대해 구민들의 관심도와 인식을 높이고자 이번 전시를 마련하게 되었다.

 

수도권 기상청의 협조로 전시될 작품들은 기상청과 수도권 기상청에서 공모한 웹툰·사진전에서 입상한 작품 총 25점이다.

 

기후변화로 인해 나타나는 전국적인 이상기후 현상들을 사진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미래에 변화할 지구의 모습 등을 풍자하는 웹툰도 함께 전시된다.

 

전시는 오는 22()부터 27()까지 양천구청 1층 로비에서 진행된다.

 

, 22()에는 환경보호 및 에너지 절약과 관련된 다양한 체험에 참여할 수 있는 양천 Green 한마당 행사와 함께 양천공원에서 개최되니 참고하면 된다.

 

김상국 녹색환경과장은 이번 전시는 구민들에게 기후변화의 심각성에 대해 깊이 생각해보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되었다.”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을 통해 기후변화와 지구온난화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한 홍보를 확대해가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녹색환경과(2620-4875)로 문의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