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새해 달라지는 제도, 2020 슬기로운 양천생활!

양천구, 올해 새롭게 달라지는 주요 시책 및 제도 81가지 선정

작성일 : 2020-01-10 12:47 기자 : 임혜주

양천중앙도서관 조감도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올해 새롭게 추진되거나 달라지는 주요 시책 및 제도를 모아 구성한 새해 달라지는 제도, 2020 슬기로운 양천생활을 제작했다.

 

구는 구민 생활과 밀접한 주요 시책 및 제도, 법규·절차, 시설 개관 등 알아두면 유용한 정보를 구민들에게 안내하기 위해 매년 새해 달라지는 제도책자를 제작, 공유하고 있다.

 

올해는 교육·복지·안전 등 8개 분야, 81개 사업으로 구성했다.

 

교육 분야에서는 신정·신월지역 주민의 독서, 문화 욕구를 채워줄 양천중앙도서관이 올 하반기 준공을 앞두고 있다.

 

양천구에서 가장 규모가 큰 구립도서관으로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돼 한층 업그레이드 된 도서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복지 분야에서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돌봄 SOS센터가 오는 7월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된다.

 

갑작스러운 질병·사고 등으로 돌봄이 필요하거나 병원 방문 동행, 식사 지원 등 일상적인 도움이 필요한 경우에 센터를 통해 서비스 지원부터 사후관리까지 원스톱 서비스가 가능해진다.

 

신월동에 살고 있는 장애인의 복지시설 이용도 한층 편리해진다.

 

()신월어르신복지관 건물을 리모델링한 신월누리복지센터에 지체장애인 자립작업장, 장애인 주간보호시설을 갖추고 재활치료, 문화여가 프로그램 등을 제공한다.

 

체험교육으로 많은 인기를 끌고 있는 양천생활안전체험교육관에서는 가족이 함께하는 수상안전 생존수영교실이 새로 운영된다.

 

구민체육센터 실내수영장에서 이론과 실습을 병행하며 긴급 상황 대처능력을 키우는 생존수영을 배울 수 있다.

 

폭우·태풍 등 자연재난을 가상현실로 체험할 수 있는 서울재난체험관도 올 상반기 목동유수지 내에 들어선다.

 

VR을 활용한 재해·재난체험, 위기상황 대처 교육 등 생생한 체험으로 안전하게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키운다.

 

복지, 환경, 교통 등의 분야에서 각종 도시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스마트도시 조성사업도 이어진다.

 

주민이 공감하는 정책을 함께 만들기 위해 올해 스마트시티 주민 아이디어공모를 실시한다. 선정된 우수한 아이디어는 양천구 실증사업과 함께 연계해 추진할 계획이다.

 

아파트 입주 전 시공·마감 상태 등을 꼼꼼히 관리해 하자로 인한 분쟁 및 갈등을 줄이기 위한 공동주택 품질 검수반도 운영된다.

 

서울시 자치구 처음으로 관련 조례를 제정했으며 곧 입주가 시작되는 신정1-1구역에서 아파트 품질 전반에 대한 검수를 실시할 예정이다.

 

신개념 복합문화공간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건강힐링문화관도 오는 10월 준공을 앞두고 있다.

 

신정1-1구역 기부채납 부지에 들어서는 복합문화공간으로 모자건강증진센터, 명상실·공예실 등 문화시설 및 장난감공유센터도 함께 조성돼 원스톱 육아종합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진다.

 

이 모든 내용을 담은 새해 달라지는 제도, 2020 슬기로운 양천생활책자는 양천구청 홈페이지(www.yangcheon.go.kr) 상단의 행정공개 메뉴에서 누구나 열람·공유할 수 있다.

 

양천구 관계자는 “2020 슬기로운 양천생활 책자를 통해 올해 달라지는 법령 및 기준에 따라 주민들이 보다 알기 쉽고 편리하게 행정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