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양천구, 청년·신혼부부를 위한 맞춤형 공동체주택 입주민 모집

주거, 육아, 취업난으로 고통 받는 청년 및 신혼부부를 위한 주거안정

작성일 : 2020-05-27 12:12 기자 : 임혜주

맞춤형 공동체주택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오는 28()부터 611()까지 청년 및 신혼부부를 위한 신정동 맞춤형 공동체주택입주자를 추가 모집한다.

 

구는 자립기반이 취약하고 전세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 및 신혼부부의 주거 안정을 위해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와 협력하여 입주자의 경제적 형편과 자녀 수 등을 고려해 맞춤형 공동체주택을 공급하고 있다.

 

이번에 입주자를 추가 모집하는 맞춤형 공공체 주택은 신정4동에 위치한다. 청년 1인 가구 8세대(신정동 939-182)와 신혼부부 2세대(신정동 937-17번지)를 모집한다.

 

자격 요건은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원수별 월평균소득 70% 이하인 무주택 가구이다.

 

청년주택의 경우 만19세에서 35세 이하의 미혼인 취업준비생 또는 사회초년생이 지원 가능하며, 신혼부부 세대는 혼인 7년 이내의 부부 또는 예비 신혼부부가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을 원하는 구민은 28()부터 611()까지 양천구청 홈페이지(www.yangcheon.go.kr) 공지사항을 참고하여 신청서와 제출서류를 작성 후 담당자 이메일(baemyunghan@yangcheon.go.kr)로 제출하면 된다.

 

접수가 완료되면 심사를 거쳐 8월중 최종 입주자가 선정되고 순차적으로 입주계약이 이뤄질 예정이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이번 기회에 도움이 꼭 필요한 분들에게 공급됐으면 좋겠다.”주민의 삶이 나아지는 것을 가장 최우선에 두고 주거안정을 포함한 다양한 정책을 펼쳐가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주택과02-2620-3465)로 문의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