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영등포구, 마스크 분실방지 목걸이 제작‧나눔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마스크 분실방지 목걸이 1,100여 개 제작

작성일 : 2020-07-30 10:19 기자 : 김영희

- 마스크 분실 방지와 위생 관리까지 한번에…패션아이템으로

- 초등학교 5곳과 홀몸어르신들께 전달…모든 초등학교에 배포예정

 

신대림초등학교에서 비접촉 나눔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의 자원봉사센터 소속 봉사자들이 지역 내 독거어르신과 초등학생에게 나눠줄 마스크 분실 방지 목걸이 제작에 팔을 걷어붙였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되어, 실외 활동 시 종종 마스크를 잃어버리거나 오염되는 상황이 발생한다. 마스크 분실 방지 목걸이는 마스크 끈에 목걸이를 연결하는 방식으로, 위생적인 관리와 보관이 가능하다.

 

제작 봉사는 7월 한 달 간 매주 수요일마다 자원봉사센터에 모여 진행되었으며, 약 1,100여 개의 목걸이를 제작해 지역 내 초등학교 5곳과 독거어르신께 전달했다.

 

디자인에 있어서도 학생들이 좋아할 만한 원색 계통으로 제작되어 아이들의 관심을 높였고, 전달을 하는 과정에서도 초등학교 교문 앞에 책상을 마련해 자유롭게 가져갈 수 있도록 하여 접촉을 최소화했다.

 

마스크 배부준비에 함께한 대길초등학교 교직원은 “학생들이 활동량이 많아 마스크 착용과 분실 지도에 어려움이 있었다”라며, “학생들이 마스크 착용을 생활화하는 데 좋은 방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신대림초등학교 교직원은 “급식 시간에 마스크를 식탁 위에 올려두고 밥을 먹는 학생들을 보며 비위생적인 마스크 관리에 안타까워 한 적이 많았는데, 나누어주신 목걸이를 사용하면 잃어버리지도 않고, 청결하고 위생적인 마스크 관리가 기대된다”고 전했다.

 

추후에도 구와 자원봉사센터는 마스크 분실 방지 목걸이 제작활동을 비대면 온라인 제작이 가능한 활동으로 확대하여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현재는 관내 초등학교 저학년들을 대상으로 선(先) 배부를 하고 있으며, 향후 지역 내 모든 초등학교에 배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학생들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자원봉사에 나서주신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지역사회의 관심과 협조는 코로나19를 이겨내는 가장 큰 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