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영등포구, 코로나 예방키트로 어르신 건강 지킨다

지역 내 만 65세 이상 어르신 6만여 명에게 코로나 예방키트 배부

작성일 : 2020-09-24 10:02 기자 : 김영희

- KF94, KF-AD마스크 총 5매로 구성…10월 초까지 동주민센터서 전달

- 기업, 단체로부터 건강 취약계층 향한 기부의 손길도 이어져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어르신의 건강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역 내 어르신을 위한 ‘코로나19 예방키트’를 배부한다.

 

코로나19의 확산이 지속되고 있고, 일교차가 큰 환절기 날씨의 영향으로 독감 또한 유행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감염에 취약한 어르신들과 그 가족들의 감염을 예방하고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서둘러 계획되었다.

 

구는 8월 31일 기준 지역 내 만 65세 이상의 어르신 6만 여명 전원에게 예방키트를 무상 지원하며, 키트는 KF94 마스크 2매, KF-AD마스크 3매, 배부 안내문으로 구성되어 있다.

 

배부 안내문에는 어르신들의 건강을 보호하고자 하는 구의 의지와 그간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해준 구민들의 협조에 감사를 표하는 마음을 실었다. 또한 마스크 착용, 손씻기, 실내공기 환기 등 방역수칙을 재차 강조하며, 어르신을 비롯한 38만 구민이 한 마음 한 뜻을 모아, 코로나19 반드시 극복해나가자는 희망과 응원의 메시지도 아울러 담았다.

 

예방키트는 9월 25일부터 동 주민센터를 통해 대상자에게 전달되며, 10월 초까지 배부를 완료해 마스크 부족으로 인한 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구는 어르신뿐만 아니라 지역 어린이와 청소년 등 건강 취약계층과 마스크 수급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가구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손소독제와 마스크로 구성된 방역물품을 지속적으로 배부해왔다.

 

또한 지역 내 기업, 상점, 단체, 복지관에서도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결식 아동, 독거노인, 중증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위해 맞춤형 영양식 패키지와 각종 구호 물품을 전달하며 따스한 나눔과 기부의 손길을 이어나갔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 지역사회 어르신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예방키트 배부에 나섰다”라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건강 취약계층을 위한 방역물품 지원으로 구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겠다”고 전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