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구로구, 겨울철 화재예방! 관내 전통시장에 소화기 지급

(남)구로․가리봉․고척근린시장 등 9곳 대상 … 소화기 152개, 받침대 117개 배부

작성일 : 2021-12-02 12:13 기자 : 임혜주

전통시장에 소화기 지급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관내 전통시장에 소화기와 소화기 받침대를 지급했다.

 

구로구는 겨울철 화재에 취약한 전통시장의 안전 강화를 위해 점포마다 소화기 1대를 비치하는 전통시장 1점포 1소화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2일 밝혔다.

 

구로구는 소화기 설치를 위해 구로, 남구로, 고척근린, 오류시장 등 관내 전통시장 9곳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해 노후되거나 미설치된 점포 269곳을 선정했다.

 

이들 대상 점포에는 분말형 3.3kg 소화기 또는 소화기 받침대 각 1개 씩 배부됐다. 소화기는 화재 시 즉시 사용할 수 있도록 점포 내 상품 등에 가려지지 않는 곳에 설치됐다.

 

한편 구로구는 지난해 1월부터 구로시장, 남구로시장, 고척근린시장 등 관내 전통시장 총 315개소에 스마트 화재 알림 서비스도 운영 중이다. 해당 서비스는 화재알림 시설에 IoT 기술을 접목해 화재 감지, 신고, 상황전파를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구로구 관계자는 점포가 밀집 돼있는 전통시장은 화재 위험이 높고 불이 나면 대형화재로 이어지기 때문에 초기 진압이 매우 중요하다체계적인 화재 예방대책을 통해 지역 상인과 이용객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전통시장 환경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