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ㆍ서초ㆍ송파ㆍ강동

강동구, 청년 중증장애인 자립 돕는 ‘이룸통장’ 참여자 모집

오는 29일(금)까지 주소지 동주민센터 방문 접수

작성일 : 2020-05-22 09:09 기자 : 김영희

강동구청사 전경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오는 29일까지 청년 중증장애인들의 자립을 돕는 ‘2020년 중증장애인 이룸통장’ 신규 참여자를 모집한다.

 

이룸통장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중증장애인의 지속적인 저축을 도와 이들이 자립할 수 있는 씨앗자금을 모으는 통장으로 참가자가 매월 일정액(10/15/20만원)을 3년간 저축하면 서울시가 매월 15만원을 추가로 적립해주는 매칭 펀드 방식으로 지원한다.

 

신청 자격은 공고일(2020년 5월 6일) 기준 서울시 거주 만 15세 이상 39세 이하 중증장애인으로 동일 가구원 소득인정액이 기준중위소득 100% 이하여야 한다. 단, 신청자 본인이 생계·의료급여 수급자거나 신용유의자인 경우, 다른 유사 자산형성사업에 참여 및 수혜가구인 경우 등은 신청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을 원하는 주민은 오는 29일까지 신분증을 지참하고 주소지 동주민센터를 방문해 상담 후 신청할 수 있다. 모집인원은 서울시 전체 1,000명으로 면접 없이 심사 배점표의 고득점자 순으로 선발하며, 8월 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 사업은 청년 중증장애인들에게 물리적 지원뿐만 아니라 저축이라는 경제습관까지 길러줄 수 있는 사업“이라며 "도움이 필요한 청년 장애인들을 적극 발굴하여 이들의 자립을 돕겠다"라고 전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강동구청 홈페이지(www.gangdong.go.kr)에서 확인하거나 거주지 관할 동주민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