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직원들과 긴급 제설 작업 나선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12일 오후 동대문구청 민원 필수 직원 제외한 전직원 제설 작업 총력

작성일 : 2021-01-12 22:02 기자 : 이민수

12일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직원들과 제설 작업을 하고 있다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12일 오후, 민원 필수 직원을 제외한 전직원이 제설 작업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오후부터 내린 폭설로 인해 퇴근길에 주민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지하철역 및 간선도로 교차로 보도를 중심으로 제설작업을 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도 제설 현장을 찾아 직원들과 함께 추위에도 구슬땀을 흘리며 제설작업에 총력을 다하고, 취약지역이 없는지 꼼꼼하게 점검했다.

 

구는 12일 오후 12시부터 제설대책 1단계 상향 예고를 하고 제설 작업을 준비했다. 이어 오후 3시 40분, 서울 지역에 대설주의보가 발령됨에 따라 제설대책 2단계를 발령하고 제설 작업을 시작했다.

 

구는 구민들의 퇴근길을 위해 퇴근 시간 전 신속히 제설작업을 하고, 다음 날 출근시간 낙상사고 예방 및 원활한 통행을 위해 저녁 7시부터 9시까지 잔설 작업을 하며 제설 작업을 마무리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연이은 폭설에 구민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신속한 제설작업을 하고, 마지막까지 빙판길 취약지역이 없는지 꼼꼼하게 살피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

동대문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