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지역주도 한국판 뉴딜 선도하는 동대문구

탄소배출 제로 그린도시, 스마트 디지털 도시 등…지자체 최초 뉴딜정책팀 신설

작성일 : 2021-03-03 10:56 기자 : 임혜주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시대적 패러다임을 선도하는 뉴딜 정책 추진을 비전으로 3대 분야, 11개 핵심과제, 31개 중점사업, 56개 세부사업을 담은동대문형 뉴딜 종합 계획을 발표했다.

 

구는 정부에서 추진하는 한국판 뉴딜을 바탕으로, 지역이 주체가 되어 현실적이고 체계적으로 지역 주도의 뉴딜 정책 기반을 다지겠다는 의지를 담아 지역 현황에 맞춘 그린디지털 뉴딜 및 사회안전망 강화 사업 추진계획을 세웠다.

 

구는 정책 추진을 위해 2023년까지 총 417억 원을 확보하고, 기후위기 대응 탄소배출 제로 그린도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춘 언택트·스마트 디지털 도시, 고용·사회 안전망이 탄탄하고 촘촘하게 강화된 도시를 만들어 간다.

 

우선 환경과 사람이 중심이 되는 지속 가능한 그린 뉴딜정책을 실현하기 위해 기후 환경문제 개선·해결할 수 있는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 미세먼지 저감 도시 숲 조성 전선로 지중화 사업 환경기초시설인 빗물펌프장 태양광 설치 관내 노후 주택의 주거환경 개선 및 에너지효율 향상을 위한 그린 빌딩 생활폐기물 감축 사업 등을 단계적으로 추진한다.

 

코로나19를 계기로 빠르게 전환된 디지털 시대 흐름에 맞춰 긴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한 112, 119, 재난, 아동보호 등 안전체계를 연계한 스마트 통합플랫폼 구축 스마트시티 조성 그린 스마트 스쿨 사업 건강취약계층 디지털 돌봄 사업 등을 운영하여 국민 생활과 밀접하게 연관된 도시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데이터 컨트롤타워의 기반을 조성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위기 발생 시 더 큰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보호하고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지역 산업을 기반으로 한 일자리 발굴과 취업 인적자원 양성을 위한 취약계층 동대문형 산업 육성 보듬누리 확대 및 지역 네트워크 강화 환경교육도시를 조성하여 탄탄한 고용·사회안전망을 구축해 나간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로 변화된 사회에 지속적이고 효과적으로 대응하고자 올해 초 뉴딜정책팀을 신설한 데 이어, 뉴딜 정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자 이번에 동대문형 뉴딜 종합 계획을 발표하게 됐다, “이번 계획이 정부 정책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고, 구정 발전을 이끄는 견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세밀하게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