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ㆍ강북ㆍ도봉ㆍ노원

중랑, “안전숙소”로 안전하게 무더위 나세요!

60세 이상 독거 및 고령부부 등 주거취약계층 40명 대상

작성일 : 2020-07-14 18:16 기자 : 임혜주

중랑구 안전숙소 ‘동화장모텔’ 모습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오는 20일부터 지역 내 어르신들을 위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으로부터 안전하게 무더위를 피할 수 있는 안전숙소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숙소는 코로나19 재확산 우려로 경로당, 복지관 등 무더위쉼터 운영이 잠정 중단되자 갈 곳을 잃은 어르신들을 위해 마련됐다.

 

먼저 구는 가족 내 돌봄 지원이 필요한 60세 이상 독거 및 고령부부 등 주거취약계층 40명을 안전숙소 이용자로 선정하고 어르신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거리에 위치한 동화장모텔, 동부모텔, 첼로파크, 아테네모텔, 테마21 등 지역 내 숙박시설 5곳을 안전숙소로 지정했다.

 

안전숙소는 에어컨, 침대 등을 갖추고 있어 열대야에 쾌적한 휴식을 취할 수 있다.

 

운영기간은 오는 20일부터 830일까지로, 폭염특보가 발령된 날 오후 7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무료 숙박이 가능하다.

 

또한 구는 방문간호사 및 시설 전담공무원 확보, 의심환자 발생 즉시 대응을 위한 비상 연락체계 구축, 1회 이상 방역, 안전숙소 방역관리자 지정 등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숙소 운영에도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이번 안전숙소 운영으로 어르신들이 코로나19 감염 걱정 없이 무더위를 날 수 있기를 바란다, “안전하고 쾌적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