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ㆍ강북ㆍ도봉ㆍ노원

강북구, 2020 도시재생 산업박람회 ‘서울특별시장상’ 수상

공공부문 우수 지방자치단체 선정, 서울특별시장상 받아

작성일 : 2020-10-20 10:09 기자 : 임혜주

도시재생 산업박람회 강북구 부스모습
 

 

서울 강북구(구청장 박겸수)‘2020 도시재생 산업박람회에서 공공부문 우수 지방자치단체로 선정돼 서울특별시장상을 수상했다.

 

도시재생 산업박람회 대상은 국토교통부와 서울특별시가 공동으로 도시재생사업의 시행성과가 우수한 공공기관, 기업 및 민간단체에 주는 상이다.

 

이번 수상은 구민의 참여와 소통을 바탕으로 주민참여형 도시재생 사업을 추진해온 노력이 축적된 결과다. 북한산 최고고도지구 등 각종 규제 등으로 개발이 녹록치 않은 현실에서 지속가능한 도시재생 사업의 기틀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그간 구는 조화와 균형을 바탕으로 동네와 골목을 살리고 지역특성을 담은 도시재생 방식으로 사업을 진행해 왔다. 수유1동을 비롯해 4.19사거리 일대, 인수동 어진이 마을 등지에서 근린 재생 활성화사업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특히 4.19사거리와 우이동 유원지 일대를 풍부한 역사문화자원이 어우러진 중심 거점으로 탈바꿈을 꾀하고 있다.

 

SH서울주택도시공사와 함께 예술인, 신혼부부, 창업인을 대상으로 주거안정과 직업 공간제공을 위한 수요자 맞춤형 주택도 공급하고 있다.

 

현재 예술인주택 2호 입주가 이뤄졌고 도전숙(창업인) 입주를 위한 절차가 진행 중이다.

 

이 외에도 구는 주거환경 관리사업과 희망지 사업에 힘써오고 있다. ‘삼양동 소나무협동·양지·햇빛마을’, ‘인수동 인수봉숲길마을등에 마을 환경정비를 위한 소규모 기반시설과 주민공동 이용건물을 만들 예정이다.

 

장미원 골목시장과 수유 북부시장 주변 골목길에도 각각 희망지 사업골목길 재생사업으로 동네 상권의 활력을 높일 계획이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이번 수상은 도시재생사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구와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의지가 밑거름이 됐다주민들이 삶터의 변화를 피부로 체감할 수 있도록 도시재생 사업 추진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중랑ㆍ강북ㆍ도봉ㆍ노원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