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서울시, '일자리부르릉' 버스로 2년간 2,365명 여성 취업

2009년부터 운영 총 8만5,441명 이용, ‘17~‘18년 총2,365명 취업 성공

작성일 : 2019-10-14 11:03 기자 : 이민수

일자리부르릉 버스

 

서울시의 찾아가는 취업지원 서비스 일자리부르릉버스로 지난 2년간(‘17~18) 2,365명이 직업교육을 이수하고 도움을 받아 취업에 성공했다.

 

일자리부르릉2009년부터 취업 및 직업교육을 희망하는 서울시 여성들에게 현장으로 직접 찾아가 1:1 맞춤형 상담서비스를 제공하는 취업서비스로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이 운영 중이다.

 

‘09년부터 지난달까지 총 85,441명의 내담자가 방문했다.

 

특히 올해는 청년여성에 대한 지원을 대폭 강화해 특성화고등학교와 대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들에게도 직접 찾아가고 있다.

 

일자리부르릉은 청년여성 취업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자기소개서 첨삭과 모의면접 등 처음 취업준비를 하는 학생들에게 큰 도움을 주고 있다.

 

특성화고등학교에서는 모의 면접이 주를 이루며, 면접 현장을 영상으로 촬영해 이를 분석하고 피드백을 준다.

 

대학교에서는 진로적성검사와 구직서류 컨설팅이 주로 이뤄진다.

 

일자리부르릉 서비스를 이용한 구직자들은 대부분 높은 만족도를 보이며 큰 도움을 받았다고 전했다.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이 실시한 ‘2018 찾아가는 취업지원 서비스 만족도 조사에 의하면 상담내용과 서비스에 대해 93.8%는 만족, 매우 만족으로 긍정적인 답변이 많았다.

 

일자리부르릉 서비스가 취업준비에 도움이 되었다는 답변도 87.4%, 다른 이에게 일자리부르릉 서비스를 추천할 의향이 한 번 이상 있다는 답변 또한 95.6%였다.

 

이와 관련해 일자리부르릉은 오는 10.16.()~17.() 10~17시 광화문광장에서 개최되는 ‘2019 리스타트 잡페어에도 찾아가는 취업상담을 진행한다.

 

‘2019 리스타트 잡페어에는 공공기관, 스타트업, 과학기술 분야, 지자체 등 약 100여개의 기업이 참여해 3만 명 이상의 참관객에게 일자리 정보와 채용 기회를 제공한다.

 

일자리부르릉은 정부와 지역이 함께하는 공공 일자리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곳에서는 공공기관 및 지자체의 일자리 정보 제공과 채용이 이루어지며 재취업 역량 강화 교육 프로그램 및 컨설팅까지 받아볼 수 있다.

 

일자리부르릉은 잡페어 현장에서 MBTI·에니어그램 등 직업적성검사와 진단, 교육 및 취업 상담 등으로 여성들의 구직활동을 지원한다.

 

일자리부르릉 버스에서는 진로상담, 직업훈련 프로그램 안내, 취업알선과 같은 원스톱 취업 서비스를 1:1 맞춤형으로 받아볼 수 있다.

 

여기에 서울시 여성일자리에 관한 정책 및 지원서비스, 서울시 23개 여성인력개발기관의 일자리 정보 및 직업교육 정보까지 제공받을 수 있다.

 

구인정보, 취업 후 사후관리 등 실질적인 지원도 가능해 취업을 희망하는 여성들의 발걸음이 많이 향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일자리부르릉은 그동안 여성마라톤대회, 성평등주간행사 등 서울시 및 자치구 행사에도 빠짐없이 참여했다.

 

일자리부르릉은 올해 국가권익위원회 합동이동신문고’, 행정안전부 실패박람회와 같은 대형 박람회에 참여해 시민들을 직접 만나 취업을 지원한 바 있으며, 서울시 여성일자리 박람회 시즌에도 한 달 동안 같이 박람회 행사를 꾸몄다.

 

일자리부르릉 버스의 월간 운행 스케줄은 서울우먼업 홈페이지(https://www.seoulwomanup.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영미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 원장은 일자리부르릉은 서울 각 지역으로 직접 찾아가 취업을 필요로 하는 여성구직자를 지원하고 있다.”, “앞으로도 실질적인 일자리 정보를 제공해 여성들이 자신의 꿈을 향해 나아갈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