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서울시-카카오, 주차정보 주변시설 공유하면 '서울도심 주차난 해소 효과'

디지털재단-카카오모빌리티 「서울시 주차문제 해결을 위한 주차장 이용효율 향상방안」 발표

작성일 : 2020-09-17 14:27 기자 : 이민수

- 카카오내비 빅데이터 15천여만 건 첫 분석여가형업무형생활형 3개로 도출

- 15개 주요지점 검증결과 정보공유 시 주차난 해결가능 주차수요 분포 고를수록 효과

 

주요 시설 주차수요 패턴 및 주차 수요분포

 

 

대형 쇼핑센터, 업무 시설 등 인접한 시설들이 서로 주차정보를 실시간 공유해 빈 공간을 연계활용하면 서울 도심 주차난 해소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주차장을 늘리지 않더라도 수요 분산을 통해 주차장 이용 편의가 높아질 수 있다는 분석이다.

 

 

서울디지털재단(이원목 이사장 직무대행)과 카카오모빌리티(류긍선대표)가 공동 연구한 서울시 주차문제 해결을 위한 주차장 이용효율 향상방안17() 발표했다.

 

 

지난해 카카오내비 목적지 정보 15천여만 건과 카카오T 앱에서 수집되는 실시간 주차장 입출차 정보를 비교해 도심 주요 시설의 주중주말시간대별 주차 수요패턴 차이를 분석했다. 내비게이션 실시간 이용 정보와 일부 주차장의 실시간 이용 정보를 동시에 활용한 주차 수요 빅데이터 분석은 국내 최초의 시도다.

 

서울시는 주차장을 새롭게 확충하기 위한 공간이 부족한 서울 도심의 상황을 고려해 기존 주차장의 이용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방안을 찾기 위해 이번 연구를 시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연구에 따르면, 서울시 주요 시설의 시간대별 주차 수요 유형은 크게 여가형 업무형 생활형으로 도출됐다.

 

- 여가형 : 주말과 평일 저녁 시간에 주차 수요가 많다. 공원, 스포츠·레저시설, 대중교통 시설이 해당된다.

 

- 업무형 : 주로 평일과 낮에 수요가 몰리는 지역이다. 업무, 교육, 의료 시설 등이 있다.

 

- 생활형 : 주말과 평일 낮에 주차 수요가 높은 시설이다. 대형 쇼핑몰을 비롯해 생활편의시설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를 기반으로 자동차 이용해 방문자가 많은 서울 도심의 주요 지점 15곳의 반경 500m 내 주차 수요 유형별 점유율을 검증했다. 그 결과 정보 공유를 통해 분산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은 여의도역을지로입구역영등포역 일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지역은 3개 유형의 주차 수요가 비교적 골고루 분포돼있고 시간·요일에 따른 수요 변화도 큰 편으로 나타났다. 주차장에 차량이 몰리는 시간대가 서로 다르기 때문에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하면 비어있는 주차장을 연계해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여의도역의 경우 유형별 주차 수요 점유율이 여가형 21.0%, 업무형 42.7%, 생활형 36.3%, 주차 수요가 고르게 나타났다.

 

 

예컨대, 을지로입구역 일대의 경우 백화점을 이용하려는 차량으로 주말에 주차 수요가 높다. 반면 주변의 대형 회사 건물 주차장은 주말에는 주로 비어 있다. 이때 주말 백화점 이용 차량이 주변 회사 건물을 이용할 수 있도록 주차장 정보를 공유한다면 백화점으로 몰리는 주차 수요를 효과적으로 분산시킬 수 있다.

 

 

다만, 지역마다 기대효과는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례로 서울고속버스터미널과 같이 인근에 주차장은 고루 분포돼 있지만, 특정 유형(생활형 78.8%)에 주차 수요가 편중되고, 나머지 업무·여가형의 시간·요일별 주차 수요 차이가 크지 않은 지역은 수요분산 효과가 미미할 것으로 분석됐다.

 

 

이번 연구는 양 기관이 '1810데이터 기반 서울시 교통문제 해결을 위한 공동연구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두 번째 결과물이다. 작년엔 시민 이동성 증진을 위한 심야 교통 현황 분석을 발표했다. 양 기관은 내년 10월까지 연구를 지속할 계획이다.

 

 

신우재 서울디지털재단 책임연구원은 서울시 전체 주차장의 상세한 이용 정보가 부족해 정확한 주차 수요 산출이 어려운 상황이었지만 공공과 민간의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주차 수요 분석 연구를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었다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민·관 데이터를 공유하고 서울의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연구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건우 카카오모빌리티 수석이코노미스트는 도심의 주차 문제를 완화하기 위해서는 실시간 주차장 정보와 지역별 주차 수요의 특성을 토대로 주차공간을 연결하는 것이 핵심이라며 단계적인 주차장 정보화 도입으로 유휴 주차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고 도심의 교통 흐름 개선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