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서울시 ‘복지 통합사례관리’ 보건복지부 지역복지사업평가 ‘대상’ 수상

2020년도 평가 결과 17개 광역 시‧도 중 대상 기관으로 선정

작성일 : 2020-12-21 16:25 기자 : 이민수

- 코로나19 위기가구 지원, 돌봄SOS센터 전 자치구 확대 등 복지전달체계 강화 높이 평가

- 지역별 특성욕구 반영한 사회보장정책으로 시민 맞춤형 서비스 제공

 

 

서울시가 보건복지부에서 실시한 2020년도 지역복지사업평가 희망복지지원단 운영분야에서 17개 시도 광역자치단체 가운데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보건복지부는 매년 지역복지사업을 분야 별로 평가하여 복지 수준의 향상,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체계 구축, 지역사회보장전달체계 개선 등 지역복지 서비스 제고에 기여한 지자체를 시상한다.

 

복합적이고 다양한 욕구를 가진 대상자에게 보건·복지·고용·주거·법률 등 필요한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연계·제공한 서울시는 지속적인 상담·모니터링 등 서울형 통합사례관리 전 과정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이번 수상은 촘촘한 지역 사회 복지 안전망 구축을 위해 인적 역량 강화, 체계적 제도 마련에 힘쓴 서울시의 노력이 높은 평가를 받았음을 입증한다.

 

빈곤, 장애, 학대 등 복합적 복지 욕구를 가진 대상자를 지원하는 통합사례관리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위해 학계, 공공, 민간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서울시 사례관리 전문 컨설팅단운영을 통해 자치구별 현재 사례관리 지원 체계를 점검하고 개선 방향을 도출하였다.

 

더불어 저장강박, 파산 등 개입이 쉽지 않은 사례관리의 방향 제시를 위해 정신건강, 의료, 금융, 법률 등 12개 분야, 62명의 슈퍼비전 전문가 풀을 구성하여 교육·사례회의·자문 등 사례관리의 전문성을 높였고, ·관이 함께 고민하고 해결할 수 있는 민·관 협력 통합사례관리 체계를 정비하였다.

 

복지와 보건의 시너지 향상을 위한 찾동 복지플래너와 방문간호사의 동행 방문 상담, 코로나19로 인한 돌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돌봄SOS센터전 자치구 확대 시행 등 공공부문 사례관리 사업 간 연계성도 향상시켰다.

 

 

서울시 수상내역

 

구분

평가분야

수상내역

·

희망복지지원단 운영

대 상 : 서울시

··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제공

대 상 : 은평구

최우수상 : 관악구

우 수 상 : 성동구, 노원구, 마포구, 금천구, 강남구

희망복지지원단 운영

우 수 상 : 서대문구, 은평구

민관협력 및 자원연계

대 상 : 서대문구

 

이외에도 기초지자체를 대상으로 하는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제공분야에서는 은평구(대상), 관악구(최우수상)를 비롯하여 7개 자치구가, ‘희망복지지원단 운영분야에서는 서대문·은평구가 우수상을 수상하였고, ‘민관협력 및 자원연계분야에서는 서대문구가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며 서울 복지의 우수성을 자랑했다.

 

김선순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이번 대상 수상은 서울형 복지전달체계의 인적·제도적 기반을 마련, 촘촘한 복지 안전망을 구축하고자 노력한 결실이다라며 서울시는 앞으로도 시민이 처한 상황과 수요에 맞춘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며 지역사회보장의 질적 수준을 높이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