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이슈(동대문이슈)

서울시, 전 직렬 ‘공무원 임용시험 문제’전면 공개

오는 10월 13일(토)에 치러지는 경력경쟁 임용시험부터 문제를 공개하고 이의제기 절차도 진행할 예정

작성일 : 2018-09-27 16:26 기자 : 임혜주

 

서울시는 올해부터 모든 신규 공무원 임용시험의 필기시험 문제를 전면 공개한다고 28() 발표했다.

 

2013년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필기시험 문제를 공개한 이후 공개 범위를 확대해 온 서울시가 마침내 모든 시험과목의 문제를 전면 공개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그간 응시자가 가장 많은 일반행정 7·9급 등 공개경쟁 임용시험의 시험문제는 공개해왔으나, 자격증 또는 경력 요건이 있는 특수 직렬 및 연구직 경력경쟁 임용시험의 문제는 출제위원 구성 및 문제 확보의 어려움이 있어 공개하지 않아왔다.

 

그러나 수험생의 알권리 보장, 시험 관리의 투명성·공정성을 높이기 위한 시험제도 개선의 일환으로 올해부터 모든 공무원 임용시험의 필기시험 문제를 공개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이에 따라, 당초 비공개 예정이었던 올해 경력경쟁 임용시험의 문제도 공개 된다. 문제가 공개되면 수험생들이 시험 종료 후 문제 및 정답에 대해 이의를 제기를 할 수 있고, 가채점 결과도 합격자 발표 이전에 확인할 수 있어 수험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다만, 문제가 공개됨에 따라 정답 이의제기 및 정답확정위원회 개최 등 최종정답 확정까지 필수적으로 소요되는 기간이 있어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일을 당초 1114()에서 1120()로 변경하여 공고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올해 경력경쟁 임용시험은 1013일에 치러지며, 연구직 포함 383명 선발 예정에 7,275명이 접수하여 평균 경쟁률은 191이다.

 

이준형 인재채용과장은 우리 시가 지자체 최초로 필기시험 문제 공개를 시작한 지 6년 만에 모든 직렬의 시험문제를 공개하게 되었다앞으로도 수험생의 눈높이에 맞추어 채용절차를 개선해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변경 공고 내용 및 시험에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공무원원서접수센터(http://www.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