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ㆍ단체소식

동대문지역자활센터, 저소득층 일자리제공 사업 운영

7월 9일, 카드배송사업 대상자 교육프로그램 진행

작성일 : 2019-07-10 12:23 기자 : 이민수

자전거의 안전 및 간단 정비를 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 모습

 

서울동대문지역자활센터(센터장 박재영)는 동대문구 내 근로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일자리 제공 및 기술능력 습득을 통해 자립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자활근로사업을 위탁운영하고 있다. 현재 카드배송사업단 등 총 9개의 자활근로사업단을 운영 중이며, 일일 70여명, 200여명의 참여주민이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2019년 자활센터 신규사업으로 시행 중인 카드배송사업단은 이동수단으로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다.

 

이에 서울동대문지역자활센터는 노동부인증 사회적기업, ()사랑의 자전거와 협약을 맺고, 지난 9일 카드배송사업단 참여주민 대상으로 자전거의 안전 및 간단 정비를 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교육에 참여한 주민은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자전거 자가 정비에 대해 실습할 수 있어서 좋았다.” 고 전했다.

 

앞으로도 서울동대문지역자활센터는 다양한 사회적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다양한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고 저소득층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다.

인쇄 스크랩 목록

기관ㆍ단체소식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