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서

HOME > 뉴스 > 소방서

‘경남119시민수상구조대’ 사망사고 제로 달성

7월 4일부터 50여 일... 구조 16건, 현장응급처치 1,748건 등

작성일 : 2020-09-03 18:18 기자 : 이민수

119시민수상구조대 심폐소생술 교육
 

 

경남소방본부(본부장 허석곤)가 여름철 피서객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74일부터 도내 주요 물놀이장소 22곳에서 운영한 <119시민수상구조대 활동>823일부로 종료했다.

 

소방공무원을 비롯한 의용소방대원, 대학생 등으로 구성된 <119시민수상구조대>는 약 50여 일 동안 구조 16, 현장 응급처치 1,748건 등의 활동을 펼쳤다.

 

<119시민수상구조대>의 활동사항을 보면, 함양군 안의면 소재 매산나소에서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순찰을 하던 중 구명조끼 등 안전장구를 착용하지 않고 물놀이를 하다 소에 휘말려 빠져나오지 못하는 남성을 발견해 구명환을 던져 안전하게 구조한 바 있다.

 

또 통영시 한산면 봉암해수욕장 인근 바다에서 여중생 5명이 탄 고무보트와 30대 여성이 탄 고무튜브가 급류에 휩쓸려 내려가는 것을 시민수상구조대원이 발견해 발빠른 안전조치로 구조하기도 해 사망사고 제로 달성에 기여하기도 했다.

 

정순욱 도 소방본부 방호구조과장은 폭염날씨 등 어려운 여건에도 헌신적인 활동으로 도민의 안전을 지켜준 대원들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앞으로도 도민 안전의식 향상 제고 등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대책 추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소방본부는 물놀이 이용객이 무더위가 종료될 때까지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주요 물놀이 장소를 대상으로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안전순찰을 실시하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소방서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