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서

HOME > 뉴스 > 소방서

경남소방본부, 3년 연속 전국 119소방동요 경연대회 대상

제22회 전국 119소방동요 영상 경연대회 개최(10.5.~6. / 소방청)

작성일 : 2021-10-12 18:22 기자 : 이민수

유치부 대상
 

 

경상남도 소방본부(본부장 김조일)22회 전국 119소방동요 영상경연 대회에서 3년 연속 유치부 대상, 초등부 최우수상을 수상하였다고 전했다.

 

이번 대회는 소방청이 주최하고 한국소방안전원이 주관하며 교육부 등이 후원하는 안전중심의 행사로 올해로 22년째의 역사를 이어오고 있다.

 

119소방동요 경연대회는 어린이들이 소방동요를 부르고 익혀 자연스럽게 안전의식을 싹틔우는 것을 목표로 하며 지금까지 총 151곡의 안전동요가 제작되어 전국에 울려퍼지고 있다.

 

코로나19 이전에는 초등학생 및 유치원으로 구성된 합창단이 무대에서 경연을 펼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으나 코로나19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 및 감염방지를 위해 20(21회 대회)은 비경연 동요부르기 문화행사로 운영하였고 올해는 가족중심(4인 이하)의 영상 경연대회로 대회 방법을 전환하였다.

 

경남소방본부는 지난 831일 총 60여 팀이 참가한 가운데 온라인 생중계 및 실시간 공개심사를 통해 유치부는 진주 김민아 가족(한들어린이집), 초등부는 강서진 가족(관동초)가 도대회 1등을 수상하여 전국대회에 출전하였다.

 

전국대회는 19개 시·도 소방본부(창원 포함)에서 총 38(유치부 19, 초등부 19)이 참가하여 세종시 세종문화예술회관에서 105일에서 6일까지 이틀간 실시되었다.

 

경남도는 유치부 3년 연속 대상(`19년 은성유치원, `20년 한들어린이집, `22년 한들어린이집)과 초등부는 최우수상(`22년 관동초)을 수상하였다. 훈격은 유치부는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 초등부는 행정안전부상을 수여받았다.

2020: 코로나19로 비경연 동요부르기 문화행사 대처(소방청)

 

대상을 수상한 진주 김민아 가족(한들어린이집)소방 동요 부르기를 통해 가족이 안전을 즐겁고 배우고 익히는 시간이 되었다위급한 상황이 내 주위에일어나면 힘껏 도울 수 있는 용기도 얻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김해 강서진 가족(관동초)영상 경연대회가 낯설었지만 코로나19 속에서 감염을 예방하고 가족 간 작은 성취를 얻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나도 커서 멋진 소방관이 되겠다라는 작은 꿈이 생겼다고 전하였다.

 

김조일 경상남도 소방본부장은 코로나19 여건 속에서도 가족 간 끈끈한 사랑으로 안전 경연대회를 준비하여 주신 모든 가족에게 감사드린다특히 전국대회 3년 연속 유치부 대상, 초등부 최우수상이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둔 이유는 경남에 안전문화가 뿌리깊게 자리잡힌 결과이다라고 전했다.

 

또한 소방동요 부르기와 같이 안전을 배우고 익히는 기회를 확대하여 도민의 안전체감도를 더욱 높이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

소방서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