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서 소식

동대문경찰서, 아주 특별한 교통안전교육 마쳐

어르신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다중밀집장소(콜라텍) 특별 교통안전교육

작성일 : 2018-03-08 22:42 기자 : 이민수

어르신 교통안전을 위한 캠페인에서 도로교통안전에 대한 안내를 하고 있다.

 

동대문경찰서 교통과(경정 김희중)3814시 동대문구 용두동에 있는 뉴경동콜라텍에서 어르신 보행자 교통사망사고 예방을 위한 노인 다중밀집장소(콜라텍) 특별 교통안전교육을 가졌다.

 

‘17년 서울지방경찰청 전체 사망사고(336) 중 보행자는 193(57.4%)이며, 노인 보행자사고는 102명으로 전체 사망사고의 30.4%를 차지했다. 동대문구는 노인 콜라텍 등 노인 유동인구가 많아 소위 노인의 홍대라 불리우고 있다.

 

동대문구 관내 노인 콜라텍은 8, 하루 평균 만여 명이 드나들고, 경동시장 등 재래시장 유동인구를 합하면 하루 평균 2만여 명의 노인 유동인구가 드나드는 것으로 추산된다.

 

이에 동대문경찰서에서는 노인 다중밀집장소인 콜라텍 및 무도장을 중심으로 특별 교통안전교육을 진행하게 되었다.

 

이날 교육은 교통경찰이 동대문구 소재 대규모 콜라텍·무도장을 직접 찾아가 어르신들에게 무단횡단 교통사고 사례를 들려주고 사진을 보여주는 등 시·청각 교육을 실시하고, 동대문경찰서에서 준비한 무단횡단 금지문구가 새겨진 효자손 등 홍보물품(물티슈, 리플렛)을 배부하였다.

 

서울동대문경찰서 관계자는 어르신 보행자 교통사고를 예방을 위해 노인 다중밀집장소(콜라텍) 특별 교통안전교육‘18년 연중 지속적으로 진행해 어르신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