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소식

HOME > 뉴스 > 교육소식

삼육보건대, 본과 외국인유학생과 간담회 가져

작성일 : 2018-03-09 16:29 기자 : 임혜주

외국인 유학생들과 간담회를 마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삼육보건대학교(총장 박두한)은 지난 37일 대회의실(최만규 홀)에서 본과 외국인 유학생 5명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 피부건강관리과 베트남 학생 Doan Thanh Thao(도안 탄 타오), Pham Thi Phuong Anh(팜 티 평안), Tran Ky Duyen(쩐 키 유엔), Nguyen Dieu Linh(원채리) 4명과 뷰티헤어과 중국 학생 Yaoying(요영) 1명이 참석했으며 그동안 본과에 외국인유학생이 해마다 1~2명 정도 있었지만 국제언어교육원이 활성화되면서 2018학번으로 입학한 학생이 5명으로 늘어났다.

 

학생들은 각자 한국어로 자기소개를 하며 한국에서의 좋은 점과 어려운 점을 비롯해 개인의 가정사를 이야기하며 서로 간에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으며 한국에서 또는 고국으로 돌아가 성공해 사회에 기여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박두한 총장은 지난해에 졸업한 베트남 학생 유엔 티 창은 베트남의 대학에서 교수로 활동하고 있고 올해 졸업한 중국 산자허 졸업생은 중국의 산업체에 일찍이 취업되어 좋은 사례가 되었다.”여러분의 꿈과 목표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학교에서 도움이 필요하면 언제든 도와줄 마음이 있으니 즐겁게 긍정적으로 학교생활을 매진하기 바란다.”고 했다.

 

윤오순 교학처장은 간담회를 하면서 내 딸이 유학생활을 하면서 어려웠던 점이 주마등처럼 지나가 누구보다도 유학생들의 어려운 생활을 공감하고 있다.”라며 언제든 어려운 일을 학교측에 이야기하면 정책적으로 최선을 다해 돕겠다.”라고 했다.

 

한편, 삼육보건대학교는 학생간담회, 진심우체통, 외국인유학생 간담회 등 총장과 학생들과의 직접소통채널을 계속해서 넓혀가고 있으며 학생들의 요구사항을 빠르게 해결해 학생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