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ㆍ자치구

학업중단예방, 희망의 학교를 꿈꾸다

중부교육지원청, 학업중단예방 연수 및 학교 내 대안교실 운영사례 나눔

작성일 : 2019-06-12 11:37 기자 : 이민수

서울시 중부교육지원청(교육장 전병화)612() 1530분부터 서울효제초등학교 세미나실에서 학교 학업중단예방 및 학교 내 대안교실 담당자 역량 강화를 위해 학업중단예방 연수 및 학교 내 대안교실 운영사례 나눔을 진행한다.

 

이번 연수는 관내 초··고 학업중단예방 및 학교 내 대안교실 담당교사들을 대상으로 업무 역량을 강화시켜 단위학교의 학업중단을 예방하고, 학업중단 위기학생에 대한 체계적인 개입으로 학업중단율을 감소시키는 데 목적이 있다.

 

1부에서는 학교 내 대안교실 운영사례: 희망의 인문학을 주제로 연수가 진행되고, 이어서 2019 학업중단숙려제 및 단위학교 학업중단학생 관리 업무에 대한 안내가 이어진다. 2부에서는 학교 내 대안교실 담당자 협의체 소속 교원들이 대안교실 프로그램 및 운영 사례를 공유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번 연수는 같은 업무를 담당하는 교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실제적인 학업중단예방 프로그램 운영 사례들을 함께 나눔으로써 현실적인 정보를 공유하는 것에 초점을 맞추어 진행된다.

 

중부교육지원청 학교통합지원센터 송일민 센터장은 학생들의 학업중단예방을 위해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고 지속적인 관리가 이루어지도록 학교에서는 다양한 방법을 탐색하고 실천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중부교육지원청 Wee센터는 대안교실의 내실화와 더불어 학업중단율을 최소화시킬 수 있도록 지속적인 자문 및 협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