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ㆍ자치구

조희연 교육감, 동구학원서 학내 구성원과 간담회

동구학원, 사학 공공성을 한 단계 높이는 선도적·모범적인 모델 구축 노력

작성일 : 2019-12-26 11:05 기자 : 이민수

서울시 교육청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1226() 오전 성북구 동구학원(동구여중, 동구마케팅고)을 방문해 이사장, 학교장, 교직원, 학부모, 학생 등 학내 구성원과 법인 및 학교의 발전 방향에 대해 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학교법인 동구학원은 특별감사 결과 지적된 처분 요구사항*을 지속적으로 이행하지 않고 있는 책임을 물어 재적이사 8명 전원의 임원취임승인을 취소(2016. 9. 27.)하고 임시이사를 선임(2017. 2. 28.)하여 운영하던 중, 정이사가 복귀(2019. 1. 23. 최종 확정)하는 과정에서 학내 구성원 간 지속적인 갈등이 상당한 기간 동안 있어, 동구여중과 동구마케팅고의 정상적이고 안정적인 운영이 어려운 실정이었다.

 

*처분요구 사항: 행정실장 당연퇴직 이행, 공익제보교사 지속적 불이익 중단, 학교장 징계요구

 

이와 관련하여, 서울시교육청의 적극적인 조정·중재 노력으로 지난 94일 법적 분쟁 당사자인 동구학원과 소속학교 교직원 등 학내 구성원 간의 모든 분쟁을 일괄 타결하는 합의를 이끌어 냈다.

 

그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918일 서울시교육감과 동구학원 이사장, 교직원, 동구학원 공동대책위원회 대표 등과 면담을 통해 지금까지의 모든 갈등을 해소하고, 구성원 간 화합을 통해 정상적인 교육활동과 학교발전을 위해 서로 협력해 나가기로 한 바 있다.

 

조희연 교육감은 이번 동구학원(동구여중, 동구마케팅고)의 발전방안을 논의하는 간담회의 장이 학원 민주화의 큰 흐름으로 나아가길 바라며, 오늘을 계기로 학내 구성원 상호 간, 서울시교육청과 학교법인 동구학원 간은 물론, 나아가 교육청과 사학법인·사립학교 간 발전의 계기로 삼고, 학교법인 동구학원이 사학의 선도적·모범적인 모델이 되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해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