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ㆍ자치구

겨울방학 중 서울 보건교사 코로나19 의료 봉사활동 지원

작성일 : 2021-01-19 15:42 기자 : 이민수

서울특별시교육청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많은 의료 인력이 추위와 과중한 업무로 심신이 소진되고, 선별검사 수요 증가로 의료적 일손이 필요한 시점에 서울시 관내 보건교사 75명이 겨울방학 기간 중 의료봉사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보건교사는 겨울방학 기간 중 거주지 인근 보건소나 선별진료소에서 방역행정지원, 선별검사 등 의료지원 활동을 하게 된다. 이번 의료 봉사활동은 보건교사회 주도로 진행되었다. 보건교사회(한국학교보건교육연구회)의 요청을 계기로 교육부와 중앙사고수습본부(보건복지부)의 협의하여 의료 봉사활동이 이루어지게 되었다.

 

학기 중 학교 방역의 최일선에서 코로나19의 학교 내 유입과 확산 방지를 위해 힘써 온 보건교사들이 피로가 채 가시기도 전에 겨울방학 중에도 봉사활동에 나선 것이다. 보건교사들의 자발적인 의료 지원 봉사활동은 우리 사회에 따뜻하고 선한 영향력이 되고, 더불어 살아가는 시민사회의 문화를 조성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해부터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학교 내 유일한 의료인이자 교육자로서 보건교사의 전문성과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다. 특히 보건교사들은 등교부터 하교까지 학교 방역의 최전선에서 학생과 교직원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며 최선을 다해오고 있다.

 

서울특별시교육청은 앞으로도 학생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 교육활동의 안정적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임을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