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경남대표도서관, 2020년 자원봉사자 발대식 가져

“20대부터 70대까지 다양한 연령의 자원봉사자 45명 참여”

작성일 : 2020-01-29 18:56 기자 : 정구한

도서관 이용 안내 지원 및 자료실 정리, 구연동화, 시각장애인용 도서녹음, 청소년 학습실 이용지도 분야 등에서 활동하게 될 자원봉사자들이 발대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경남대표도서관(관장 정연두)29일 오후 2, 본관4층 프로그램운영실2에서 ‘2020년 경남대표도서관 자원봉사자 발대식을 개최하였다.

 

경남대표도서관은 18일부터 21일까지 공개모집을 통해 자원봉사자 45명을 선발하였다. 20대부터 70대에 이르는 다양한 연령층에서 선발된 자원봉사자들은 도서관 이용 안내 지원 및 자료실 정리, 구연동화, 시각장애인용 도서녹음, 청소년 학습실 이용지도 분야 등에서 활동하게 된다.

 

특히 도서녹음은 경남대표도서관 주요사업 중 하나로 자원봉사자가 도서를 직접 낭독하여 제작하는 것이며, 점자도서와 함께 특화된 서비스이다.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장애인을 위한 도서녹음 봉사에 참여하게 된 한 자원봉사자는 내 목소리가 사람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에 보람을 느끼며, 그만큼의 책임감을 가지고 임하고 있다라며 올해 역시 최선을 다해 즐거운 마음으로 열심히 활동하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한편 이번 발대식은 자원봉사자들이 도서관의 원활한 업무를 진행할 수 있도록 자원봉사 기초교육, 도서청구 관련 교육, 자원봉사자들을 위한 강의 및 도서관 견학으로 진행되었다.

 

정연두 경남대표도서관장은 자원봉사자들의 참여와 나눔은 보다 행복하고 더 성숙한 사회를 만들었고, 2018년 개관부터 자원봉사자들의 수고와 노력은 도서관이 제자리를 찾는데 버팀목이 되었다.”, “금년에도 도서관을 찾는 도민이 좋은 환경에서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자원봉사자 여러분들의 더 많은 수고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경남대표도서관은 도서관법에 근거하여 경상남도 지역대표도서관으로 20182월에 개관하여 도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16만여권의 자료와 다양한 문화강좌, 정보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