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HOME > 뉴스 > 문화

SH공사, 반포한강공원에서 가족영화 2편 무료 영화제

8.23(금), 24(토) 이틀간 반포한강공원 내 세빛섬에서 ‘예빛섬 영화제’ 개최

작성일 : 2019-08-18 13:14 기자 : 이민수

지난해 예빛섬 영화제 자료사진

 

반포한강공원에서 오는 23()24() 이틀동안 한여름 무더위를 식힐 수 있는 무료영화제가 개최된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 김세용)는 이번 주말인 23(), 24() 이틀간 반포한강공원 내 세빛섬에서 예빛섬 영화제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세빛섬과 우리은행의 후원으로 올해 2회째를 맞는 예빛섬 영화제의 올해 주제는 가족으로 23() 저녁 730분에는 배우 최우식 주연의거인, 24()에는 배우 이요원, 이솜 주연의그래, 가족을 각각 무료 상영한다.

 

영화 상영에 앞서, 오후 5시부터는 야외무대 공연 등 다양한 사전 행사도 진행된다. ‘동양의 바이올린이라 불리는 중국 전통악기 얼후, 청명한 소리 덕에 천상의 악기로 불리는 비파 연주가 함께 펼쳐지고, 또 주로 홍대거리에서 활동하는 버스킹 밴드 네 개 팀의 다채로운 공연도 이어진다.

 

이외에도 모든 관객이 참여하는 추첨 이벤트, SNS 인증샷 이벤트 등다양한 경품 추첨 이벤트와 캐리커처 부스, 레드카펫 포토존도 운영된다.

 

SH공사 김세용 사장은 이번 예빛섬 영화제로 인해 SH공사가 시민에게 더 친숙하게 느껴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희망한다, “앞으로 시민의 다양한 요구를 적극 반영하며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사회공헌 사업을 개발하고 실행해나가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