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HOME > 뉴스 > 문화

경남도립미술관 12일부터 재개관, 사전예약 후 관람 가능

2월 26일 휴관 후 76일 만에 재개관, 관람객 맞이 준비 끝

작성일 : 2020-05-11 18:17 기자 : 이민수

 

경남도립미술관(관장 김종원)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가 생활 속 거리 두기체제로 전환됨에 따라, 오는 12일 재개관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226일 휴관한 뒤 76일 만에 재개관하게 된 것이다.

 

도립미술관은 코로나19 대응에 긴장감을 늦추지 않기 위해 재개관 후에도 엄격한 방역을 시행하며, 사전 예약한 인원만 제한적으로 관람을 허용할 계획이다.

 

전시 관람을 원하는 도민은 경남도립미술관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예약한 후 정해진 날짜와 시간에 미술관을 방문할 수 있다.

 

관람 예약은 11일부터, 관람은 12일부터 가능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미술관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1시간 별로 30명까지 예약을 받을 예정이며, 단체관람 예약은 받지 않는다.

 

관람객은 관람 전 발열 검사를 받아야 하며, 미술관은 관람객에게 손소독제 사용, 관람동선 준수 등 미술관의 방역 지침에 따르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한편, 미술관은 당분간 전시 관람 외에 교육 및 문화행사 등 미술관 현장 프로그램은 자제하고 온라인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하여 도민과 소통하고자 한다.

 

추후 코로나19 진행 상황에 따라 순차적으로 <자화상(自畵像)-나를 보다>과 연계한 학술세미나와 관장과 함께하는전시 함께 보기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현재 진행 중인 <새로운 시의 시대>614, <자화상(自畵像)-나를 보다>916일까지 연장 운영하여 관람객이 여유를 가지고 미술관을 찾아올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