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HOME > 뉴스 > 문화

경남도립극단, 창단공연 ‘연극 토지’ 주연배우 공개모집

소설 ‘토지’, 국내 최초 연극으로…주인공 서희, 길상 역 공개 오디션 실시

작성일 : 2020-05-14 17:04 기자 : 정구한

- 518~ 22일 원서 접수, 28일 실기 전형

 

 

경남도립극단(예술감독 박장렬)이 창단공연 연극 토지를 책임질 주연 배우를 모집한다.

 

경남도립극단은 오는 9, 국내 최초로 박경리 소설 토지를 연극 무대에 올린다. 소설 토지는 통영 출신의 박경리 작가가 26년 동안 집필한 원고지 4만 여 장의 대하소설로, 한국 문학사에 기념비적인 작품이다.

 

하동 평사리, 통영, 진주 등 경남 곳곳과 간도를 배경으로 구한말부터 일제강점기, 해방에 이르기까지 한국근현대사가 담길 연극 토지(극작 김민정)’2020년과 2021, 2년에 걸쳐 2부작으로 제작된다.

 

경남도립극단은 이번 오디션을 통해 연극 토지의 주연배우 서희와 길상을 모집할 예정이다. 원서는 518일부터 22일까지 방문 및 이메일로 접수하고 1차 합격자에 한해 528일 실기 전형이 진행된다.

 

경남도립극단은 한국 문학사에 큰 획을 그은 소설 토지에 걸맞은, 한국연극사에 길이 남을 연극 토지를 준비하고 있다.”, “열정 있는 배우들이 이번 오디션에 많이 참여해 주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연극 토지917~19일 경남문화예술회관에서 첫 공연 될 예정이며, 10월 중 도내 3개 시·군 순회공연을 할 예정이다.

 

경상남도 도립극단 창단공연 연극 토지주인공 오디션과 관련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상남도 홈페이지(http://www.gyeongnam.go.kr), 경남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https://artcenter.gyeongnam.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