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HOME > 뉴스 > 포토뉴스

서울동부병원, 취약계층 위한 코로나19 구호물품 지원

7일, 동대문구 관내 사회복지기관에 구호물품 지원

작성일 : 2020-04-08 17:04 기자 : 이민수

서울특별시 동부병원 김석연 병원장(왼쪽에서 첫 번째), 사랑나눔후원회 소윤섭 회장(오른쪽 첫 번째)와 동대문구 관내 사회복지기관 담당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서울특별시 동부병원 (병원장 김석연, 이하 동부병원)이 동대문구에 거주하는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구호물품을 지원했다.

 

동부병원은 공공의료기관으로서 지역사회의 건강안전망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에 원내 사랑나눔후원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생계유지가 더욱 어려워진 기초생활수급권자, 장애인, 독거노인, 기타 위기 가정 등 도움이 필요한 이들을 위한 1천만 원 상당의 물품세트(식료품, 마스크, 손소독제, 건강관리수첩 등으로 구성)들을 마련했다.

 

이에 지난 7일 동부병원 해오름터에서 물품 지원식을 진행하였으며, 구호물품은 동대문구 관내 사회복지기관 7(동대문구노인복지관, 장안종합사회복지관, 동대문종합사회복지관, 동문장애인복지관, 동대문장애인종합복지관, 동대문구정신건강증진센터, 동대문구치매안심센터)을 통해 전달될 예정이다.

 

동부병원 사랑나눔후원회는 2004년 발족되어 올해로 16주년을 맞이하였으며,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 가정들을 위해 의료비 및 물품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