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HOME > 뉴스 > 포토뉴스

겨울철 본격 대비…광진구 재난안전대책본부 개소

13일, 겨울철 대비 광진구 재난안전대책본부 개소식 열려

작성일 : 2020-11-14 14:51 기자 : 이민수

- 이달 15일부터 내년 315일까지 4개월간 제설대책 추진

 

13일 열린 겨울철 대비 광진구 재난안전대책본부 개소식(오른쪽에서 네 번째 김선갑 광진구청장)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겨울철에 대비해 13일 구청 안전관리동 1층에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개소하고 내년 315일까지 제설대책을 본격 추진한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선갑 광진구청장을 비롯해 구·동 간부 등 10여 명이 모인 가운데 재설대책 추진사항을 듣고 직원들을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재난안전대책본부는 구청장을 본부장으로 상황관리총괄반, 시설응급복구반, 긴급생활안정지원반 등 13개 실무반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24시간 기상상황을 모니터링하고 기상특보 발령 시 단계별로 비상근무에 돌입하게 된다.

 

제설 취약지역에는 노선별로 책임 담당제를 실시해 집중 관리하고, 강설 시에는 중점 제설구간 중 취약지역, 간선도로, 보도·이면도로 순으로 제설제를 사전에 살포한다.

 

또 취약지역의 신속한 초동 제설을 위해 급경사 지역과 제설차량 진입이 어려운 지역에는 자동원격액상살포기, 이동식 자동원격살포기 등 제설장비를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아울러 동주민센터, 지하철역 출입구 등에 제설함 93개소와 염화칼슘보관함 200개소, 주민자율 제설도구함 95개소를 설치하고 내 집 내 점포 앞 눈치우기캠페인을 실시해 주민과 함께하는 제설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구는 제설대책 추진에 앞서 지난 10월 건축물관리자의 제설 책임 범위를 구체적으로 규정함으로써 주민의 자율제설을 유도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하고자 건축물관리자의 제설·제빙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바 있다.

 

김선갑 구청장은 지난 여름 역대 최장기간 장마와 태풍, 집중호우에도 우리 구는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전 직원이 합심하여 지역을 안전하게 지켜냈다라며 올해 겨울철 강설과 한파에 대비해 모든 노력을 기울여 구민들이 더 따뜻하고 안전하게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