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보호정책

HOME>청소년 보호정책
'서울의회신문'(이하 ‘회사’라 함)은 각종 청소년유해정보로부터 청소년을 보호하고자 관련법률에 따라 19세미만의 청소년들이 유해정보에 접근할 수 없도록 청소년보호정책을 마련하여 시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회사는 청소년의 건전한 성장을 저해하는 음란, 불법 등의 유해정보를 엄격하게 제재하여 청소년이 올바른 정보공유 활동을 통하여 건강한 인격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1. 유해정보에 대한 청소년접근제한 및 관리조치

회사는 청소년에 유해정보가 노출되지 않도록 별도의 인증장치를 마련, 적용하며 성인 인증장치가 마련된 서비스에 대해서는 이용범위를 제한하게 하는 등 체계적인 관리를 하고 있습니다.

2. 유해정보로부터의 청소년 보호를 위한 교육 시행

회사는 청소년보호책임자 및 각 서비스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대상으로 청소년 보호를 위한 각종 관련 법령 및 제재기준, 유해정보 발견시 대처방법, 위반사항 처리에 대한 보고절차 등을 교육하고 있습니다.

3. 유해정보로 인한 피해상담 및 고충처리

회사는 청소년 유해정보로 인한 피해상담 및 고충처리를 위한 전문인력을 배치하여 그 피해가 확산되지 않도록 하고 있습니다. 이용자 분들께서는 아래에 적시된 “4. 청소년보호책임자 지정”의 청소년보호 책임자 및 담당자의 소속, 성명 및 연락처 사항을 참고하여 전화나 이메일을 통하여 피해상담 및 고충처리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

4. 청소년보호책임자 지정

회사는 청소년보호책임자를 지정하여 청소년들이 좋은 정보를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청소년보호업무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청소년 보호 책임자
•성명(직위) : 안누리 (대리)
•전화번호 : 1544-1503
•E-mail : smc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