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HOME > 뉴스 > 종합뉴스

전남도 인구정책 평가서 해남군 대상 영예

민․관․의회 협업 성과…최우수 순천시, 우수 광양시․화순군․고흥군

작성일 : 2021-12-20 17:27 기자 : 이윤복

인구정책 평가 시상식
 

 

전라남도가 지방소멸 위기 극복을 위한 시군의 인구정책을 평가한 결과 민, , 군의회 간 협업을 통해 정책을 추진한 해남군이 대상을 차지했다.

 

전남도는 20일 영암 호텔현대에서 2021년 인구정책 우수 시군 시상식을 개최했다. 시상식은 매분기 실시하는 도-시군 인구정책협의회와 함께 열렸다. 전남 청년마을 만들기 성공 사례, 인구정책 우수 시군 발표, 시상 순으로 진행했다.

 

인구정책 평가는 지난해 출산정책 평가에서 청년정책, 출산정책 등 인구정책 종합 평가로 이뤄졌다. 1차 정량정성평가 및 2차 발표평가 점수를 종합해 5개 우수 시군을 선정했다.

 

대상을 차지한 해남군은 지방소멸위기 극복을 위해 민, , 군의회 공동대응협의체를 구성해 청년, 농업, 교육 등 3대 분야 8대 시책을 발굴했다. 특히 인구감소와 폐교를 하나의 연결된 문제로 인식하고 도시 학생 유치, 빈집 리모델링 주거 지원, 일자리 지원 등 작은 학교 살리기프로젝트를 추진했다. 그 결과 202220가구, 94명의 인구 유치 등 가시적 성과를 거뒀다.

 

최우수상은 청년 주거 안정을 위한 행복둥지사업’, 청년 창업지원을 위한 청춘창고사업’, 면 단위의 생활서비스를 위한 맥가이버사업을 실시한 순천시가 선정됐다.

 

우수상은 생애주기별 인구정책을 펼친 성과를 인정받아 광양시, 화순군, 고흥군이 수상했다.

 

문금주 전남도 행정부지사는 청년인구 유출, 저출생 등 지방 인구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인구감소지역 지원 특별법제정과 출산산후조리 국가 책임제 도입 등 국가 차원의 종합정책 추진이 시급하다시군에서도 인구감소 시대에 대응해 특성에 맞는 다양한 시책을 지속해서 발굴해 추진할 것을 당부했다.

 

시상식에 앞서 열린 4분기 인구정책협의회에서는 청년 희망디딤돌 통장사업 확대 방안 및 우수 귀촌사업 발굴을 논의 주제로 정해 열띤 토론을 했다.

 

-시군 인구정책협의회는 전남도가 올해부터 인구감소와 지방소멸에 공동 대응하기 위해 결성한 협의체다. 시군 인구출산팀장과 대학 교수 등 전문가 33명으로 구성해 분기별로 운영하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