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서

HOME > 뉴스 > 소방서

일가족 생명 구한 도민 김기문 씨, 119의인상 수상

소방청, 2021년 제1회 119의인상 대상자로 선정, 소방청에서 19일 수여식

작성일 : 2021-04-20 00:17 기자 : 이민수

제1회 119의인상 대상자 도민 김기문 씨
 

 

경남소방본부(본부장 김조일)은 용감한 도민 김기문 씨가 소방청에서 수여하는 2021년 제1119의인상 대상자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19일 소방청에서 진행된 시상식에서 신열우 소방청장이 표창과 함께 119의인 기념장을 전달하였으며 이베이 코리아의 서민석 부사장이 동석하여 시상금을 전달하였다.

 

김 씨는 지난 321일 김해 봉곡천 차량침수 사고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물속에 뛰어들어 일가족을 3명을 구했다.

 

김 씨는 직장 생활 중 끼임사고를 당해 4급 장애가 있는 몸이었다. 하지만 사고 당시에는 누구보다 빠르게 움직여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경남도는 이러한 김 씨의 선행과 용기에 감사하며 감사패를 수여했고 경남소방본부는 용기와 선행을 널리 알리고자 119의인상 대상자로 김 씨를 추천하였다. 그 결과 소방청에서 시행하는 제1119의인상의 대상자로 김 씨가 선정되었다.

 

김 씨는 예전에 큰 사고를 당했을 때 119와 주변의 도움으로 새 삶을 살 수 있었다작은 일에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하고 앞으로 더욱 주변을 살피고 봉사하는 마음으로 살겠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김조일 경남소방본부장은 희생과 봉사라는 소중한 가치를 일상에서 보여준 김기문 씨야말로 119의인상에 적임자라며 우리 도의 미담을 적극 알려 도내에 안전문화를 싹 틔우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