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강서구, 오는 15일부터 ‘스마트 민방위 교육’ 실시

스마트폰, PC로 온라인 강의 수강 후 평가 응시하면 이수 완료

작성일 : 2021-04-14 12:15 기자 : 김영희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코로나시대를 맞아 스마트폰으로도 교육이 가능한 스마트 민방위 교육15일부터 실시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대원의 참여 편의를 높이기 위한 조치다. 기존에는 1~4년차 대원은 집합교육을 4시간, 5년차 이상 대원은 사이버교육이나 비상소집훈련을 1시간씩 이수하여야 했다.

 

구 소속 민방위 대장과 대원은 415일부터 715일까지 스마트폰 또는 PC를 활용, ‘스마트민방위교육 홈페이지(www.cdec.kr)’에 접속해 수강하면 된다.

 

교육 내용은 민방위 대원의 임무와 역할 감염병 예방 심폐소생술 응급처치 등 생활안전 국민행동요령 등이다.

 

사이버 강의(1시간) 수강 후 객관식 평가 20문항 중 14문항 이상을 맞추면 교육 이수가 가능하다. 필요시 수료증도 발급받을 수 있다.

 

사이버 교육 수강이 어려운 대원들을 위해 서면 교육도 별도로 마련된다. 또한 헌혈에 참여하고 헌혈 증서를 제출하면 교육시간을 인정받을 수 있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대원들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스마트 민방위 교육을 준비했다재난 대응능력과 생활안전 역량을 높여줄 온라인 교육에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기본교육 기간에 참여할 수 없는 민방위 대원을 위해 금년 하반기 두 차례의 보충교육(1: 81~915/ 2: 101~1115)도 별도로 진행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안전관리과(02-2600-6875) 또는 스마트민방위교육 상담센터(1522-7183)로 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