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ㆍ서초ㆍ송파ㆍ강동

새롭게 단장한 강동보훈회관 개관식 개최

따뜻한 점심식사와 안락한 휴식처 제공을 위한 보훈식당․보훈쉼터 조성

작성일 : 2021-04-14 13:56 기자 : 김영희

- 이용자인 국가유공자 중심의 맞춤형 설계로 공간복지 실현

강동보훈회관 개관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강동 보훈가족의 복지증진을 위해 추진한 강동보훈회관 리모델링 공사를 완료하고 13일 개관식을 개최했다.

 

준공한 지 22년이 지난 보훈회관(지하1지상3)34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노후화된 시설보수공사와 보훈단체의 의견을 반영한 공간개선으로 새롭게 태어났다.

 

특히, 기존 개인식당이었던 1층에는 국가보훈대상자들이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보훈식당과 보훈쉼터가 신규로 조성되어 회관 이용공간이 확대되었으며 지하 1층 목욕탕은 외벽도색, 수전 교체 작업을 통하여 보훈대상자들을 맞이할 준비를 마쳤다.

 

보훈대상자들의 건강 식단을 책임질 보훈식당은 구에서 직접 운영하여 따뜻하고 영양가 있는 점심식사를 저렴하게 제공하고, 식사시간 외에는 회의 및 안보교육 장소로 활용된다.

 

안락한 카페분위기의 보훈쉼터는 국가유공자 어르신들이 많이 찾는 지하 목욕탕과 연계하여 심신을 치유할 수 있는 힐링프로그램 등이 운영된다.

 

목욕탕과 식당은 코로나19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추후 운영을 개시할 예정이다.

 

시설공사 외에도 건물 내부와 외부에는 강동구 보훈사업 전반에 대하여 알기 쉽게 스토리 보드 및 갤러리를 설치하여 구민들에 대한 홍보도 잊지 않았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오랜 역사속에서 지금처럼 평화롭고 번영할 수 있었던 것은 국가유공자분들의 고귀한 희생이 있었기 때문이다.”라며 국가유공자와 유가족 분들이 존경과 예우를 받으며 영예로운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강남ㆍ서초ㆍ송파ㆍ강동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