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농업기계 정비교육, 전문가가 직접 찾아갑니다

4.22.~7.29.(기간 중 18회), 경남도내 18개 전 시·군 오지마을 대상

작성일 : 2021-04-23 17:50 기자 : 이민수

찾아가는 농업기계교육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정재민)이 영농철을 맞이하여 농기계 수리가 쉽지 않은 도내 오지마을과 취약지역을 찾아가 농업기계교육을 실시한다.

 

지난 22일 밀양 매화마을을 시작으로 오는 7월까지 도내 전 시군 18개 마을을 찾아가 농업기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운전 및 정비기술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농촌지역 영농철에 빈번히 발생하는 농업기계, 이륜차, 소형화물차 등의 교통사고 예방교육도 함께 추진한다.

 

아울러 농업기계교육 기간 중에 농가가 보유하고 있는 농업기계 중 고장으로 방치된 농업기계를 현장에서 수리하고, 소모성 부품(단가 3만 원 이하)이 필요한 경우 농가 지원 차원에서 이를 무상으로 교체해준다.

 

이번 교육은 지난 38‘All In One 우리농촌마을 지키기 사업에 대한 상호업무 협약을 체결한 경남경찰청, 한국교통안전공단 경남본부, 농협중앙회 경남지역본부와 협업을 통해 이루어지며, 농업기계 전문 기술 교육을 위해 농업기계연구회도 함께한다.

 

김태경 도 농업기술원 미래농업교육과장은 농업기계 정비가 어려운 오지마을 위주로 실시하고 있는 찾아가는 농업기계교육은 매년 농업인들로부터 호응이 좋은 과정이다고 밝히며 영농철을 맞이하는 농가에서 적기에 농업기계를 점검할 수 있도록 하고, 농촌지역 교통사고 안전사고 예방교육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인쇄 스크랩 목록

부산/경남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