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ㆍ관악ㆍ동작

우리 아기가 읽을 첫 책, 금천구가 선물해요

5월 10일(월)부터 0~35개월 아기들에게 그림책 2권 배포

작성일 : 2021-05-09 13:27 기자 : 이민수

- 구립도서관 및 공립작은도서관, 동주민센터에서 수령가능

 

 

금천구(구청장 유성훈)510()부터 구립도서관, 공립작은도서관, 동주민센터에서 아기를 위한 그림책 2권을 무료로 배포한다고 밝혔다.

 

북스타트는 책과 함께 인생을 시작하자라는 취지로 영국에서 시작한 독서운동으로, 아기들이 부모와 함께 책 읽기 습관을 만들기 위한 사업의 일환이다.

 

구는 2019년부터 북스타트 사업의 일환으로 구에 거주하는 모든 영유아 및 양육자를 대상으로 단계별 책꾸러미(그림책 2, 에코백, 가이드북)를 배포해 왔다.

 

올해는 2018~2021년에 출생한 영유아 중 돌 이전 영유아에게 1단계 책꾸러미, 돌 이후 출생아에게는 2단계 책꾸러미를 배포한다.

 

앞서 구는 지난 3월 주민선호도를 반영해 성장단계별 그림책 2권씩 총 4권을 공개 선정했다. 성장 1단계 그림책으로 잡아라 잡아라’, ‘토끼씨 상추드세요2단계 그림책으로 당근유치원’, ‘그럴 때가 있어가 선정됐다.

 

다만, 배포처에 따라 지난해 배포 잔여 수량이 있을 시 우선 소진 후 올해 선정된 책꾸러미를 배부한다.

 

해당 책꾸러미는 출생신고 시 동주민센터에서 출산선물과 함께 받거나, 구립도서관 어린이자료실, 공립작은도서관에 방문하면 수령할 수 있다. 방문시 보호자 신분증, 주민등록등본, 아기수첩을 지참해야한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책읽는 도시 금천 조성 원년을 맞아 책꾸러미 배포 이외에도 구립도서관과 작은도서관에서 아이들이 책과 보다 더 친해질 수 있도록 다양한 독서문화프로그램을 운영하여 동네방네 아이들의 책 읽는 소리로 가득한 금천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청 문화체육과(02-2627-2857)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