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전남도, 남악 신도시 활성화 잰걸음

T/F 구성…도청 소재지로서 도민 희망주는 살고 싶은 도시 조성

작성일 : 2021-07-26 12:38 기자 : 임태종

전남도청
 

 

전라남도는 도민 의견을 속도감 있게 반영해 더 살기 좋은 남악 신도시를 만들기 위해 행정부지사를 단장으로 하는 남악 신도시 활성화 T/F’를 구성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남악 신도시 활성화 T/F’는 남악 신도시 건설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관계기관 간 협력조정을 위해 전남도 관련 부서, 목포시와 무안군의 관계기관, 광주전남연구원 등 다양한 분야 기관단체가 참여했다.

 

앞으로 신도시 조기 활성화, 신도시와 주변 도시의 상생 동반발전, 문화관광도시 조성, 21세기 흐름에 맞춘 남악 도시계획 정비방안 검토 등 실효성 있는 정책을 지속해서 발굴할 예정이다.

 

전남도는 오는 29일 문금주 행정부지사 주재 첫 회의를 시작으로 현실적 문제에 대해 체계적인 논의를 거쳐 하나씩 해결하면서 관계기관 간 소통을 더욱 강화해 남악 신도시가 도민에게 희망의 도시가 되도록 운영할 방침이다.

 

문금주 부지사는 “T/F 운영을 통해 전남도청 소재지인 남악 신도시를 살고 싶은 도시로서 활력있는 공간으로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