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드론팀 경남, 2021년 드론실증도시 구축사업 시연회 가져

지난 5월 국토부 공모사업에 광역 도 단위 지자체로서는 유일 선정

작성일 : 2021-07-27 19:01 기자 : 이민수

드론실증도시 구축사업 시연회
 

 

경상남도는 272021년 경남 드론실증도시 구축사업 시연회를 경남 고성군 동해면에 위치한 고성드론전용비행시험장에서 개최하였다.

 

이날 시연회는 드론팀 경남영상시청을 시작으로 백두현 고성군수의 환영사와 박종원 경남도 경제부지사의 축사, 에이엔에이치스트럭쳐의 드론실증도시 구축사업 소개 및 드론운용서비스 시연 순으로 진행하였다.

 

경남도를 비롯하여 진주시, 사천시, 고성군, 경남 테크노파크, 경남도립거창대학교, 에이엔에이치스트럭쳐, MGIT, 만물공작소, 우진DNF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경남드론산업에 대한 높은 관심과 의지를 확인할 수 있었다.

 

이날 행사에서는 드론도시 실증 구축사업을 통해 실증예정인 5가지 프로젝트 중 산사태 예측과 미래 도심항공교통(UAM) 항로개척, 테더 드론을 활용한 스마트 주차, 초분광 영상장비 및 EO 카메라를 활용한 자란만 생태환경 감시, 마동호 좌초 유류유출 분석 및 수난자 구조에 대한 실증을 성공적으로 수행하였다.

 

한편, 경남도는 지난 5월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21년 드론 실증도시 구축 공모사업에 광역 도 단위로는 유일하게 선정된 바 있다. 이후 2021년 드론실증도시 구축사업에 참여하는 연합체를 드론팀 경남으로 명명하고 지난달 7일 착수회의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하였다.

 

드론실증도시 구축사업에 참여한 10개 기관 및 업체로 구성된 드론팀 경남은 이번 사업을 통해 11월까지 33번 국도를 기점으로 서부경남의 진주-사천-고성을 잇는 장거리 드론 물류배송 실증과 미래 도심항공교통(UAM) 시대를 대비한 비행항로 개척을 시작한다.

 

또한 참여 지자체 특성을 반영한 개별 사업도 병행할 예정이다. 진주시는 관내 기업인 ANH와 함께 진주시 공공배달앱과 연계한 드론배달 서비스와 산업단지 안전 및 환경 감시 시스템 구축을 실증하고, 사천시에서는 만물공작소와 함께 불법주정차 단속 및 드론을 활용한 스마트 주차 서비스 실증을 수행한다.

 

우진DNF는 고성군 자란만 생태 환경 감시를 실증하며, MGIT는 경남도 산사태 발생위험 1, 2등급 지역 76개소에 대하여 드론을 활용한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박종원 경상남도 경제부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본 사업을 통한 다양한 실증의 성공적 수행으로 경상남도가 UAM시대를 대비하여 산업 기반을 조성하고 기회를 선점해 대한민국 항공·우주산업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