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함께 떠나요, 28일간의 힐링여행…영등포구, 정신건강 증진 프로그램 운영

우수 참여자에 모바일 기프티콘 제공…희망자에 전문가 1:1 상담도 지원

작성일 : 2021-10-22 09:14 기자 : 임혜주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각종 스트레스로 우울함을 호소하는 지역 내 구민과 함께 특별한 힐링여행을 떠난다.

 

구는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와 일상 속에서 누적되는 갖가지 스트레스로 인한 무기력감, 불안, 우울 등 정신건강의 어려움을 겪는 지역주민을 위하여 28일간 함께 실천하는 심리방역 키트를 제공하고 슬기롭게 극복하는 치유법을 공유한다는 취지다.

 

또한, 온라인 밴드어플을 활용해 키트 내 포함돼있는 힐링 미션의 수행 결과를 함께 나누고 참여자간 공감과 위로의 메시지를 전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한다.

 

아울러 정신건강 전문가와의 실시간 소통과 정보 교류, 우울척도 고위험군에 대한 정신건강서비스 연계까지 지원할 방침이다.

 

힐링여행 프로그램은 오는 1022일부터 1118일까지 진행하며, 참가자 전원에게 다시 행복해봄 키트를 제공한다.

 

키트 안에는 매일 아침 실천해야 하는 오늘의 미션이 수록되어 있어 깨끗해봄(손 씻기 미션) 향긋해봄(향긋한 차 음미하기) 방긋해봄(미소 짓기) 쓱싹해봄(주변 정리하기) 등의 활동을 수행하고 그 결과를 온라인 어플에 기록하는 방식이다.

 

매일의 수행 미션 중 씨앗을 심고 자라난 새싹으로 음식을 만들어보기 고맙고 미안한 사람에게 편지 쓰기 QR코드를 스캔해 영상을 보며 스트레칭 밴드 운동 따라하기 온열안대를 쓰고 숙면 취하기 등의 신체 활동 미션도 포함되어 있어, 무기력감과 우울함을 해소할 수 있는 보다 다양하고 효율적인 치료법을 공유한다.

 

프로그램에 8~10일 이상 출석하고 미션에 적극 참여한 우수참가자에게는 모바일 기프티콘 등 소정의 상품을 제공하고, 희망자에 한해 영등포구 정신건강복지센터 힐링캠프 상담실에서 진행하는 정신건강 프로그램도 적극 안내할 계획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이번 28일간 함께 떠나는 힐링여행을 통해 지쳐있는 몸과 마음을 위로받고, 다시 도약할 수 있는 용기와 회복을 경험하게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코로나19로 인한 불안, 스트레스 및 지인에게 말할 수 없는 심리적 어려움으로 도움이 필요한 경우 영등포구 정신건강복지센터(2670-4793)로 연락하면 상담받을 수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영등포ㆍ구로ㆍ강서ㆍ양천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