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도, 시민사회단체 지원하는 ‘공익활동지원센터’, 성남 등 5개 시에도 설립 지원

성남시, 평택시, 구리시, 의정부시, 구리시 등 5곳 ‘시·군 공익활동지원센터 설립 지원’ 지역에 선정

작성일 : 2021-04-09 10:50 기자 : 임혜주

- 센터 설립을 위한 보조금 지급, 공익활동 활성화를 위한 네트워크 구축·정보 제공·전문가 자문 등 지원

 

자료사진-구리시 공익활동가 사전 간담회

 

시민사회단체의 공익활동을 지원하는 공익활동지원센터가 성남, 평택, 군포, 의정부, 구리 등 5개 시에 설치된다.

 

경기도는 이들 5개 시를 ‘2021년도 시·군 공익활동지원센터 설립 지원 사업대상 지역으로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이 사업은 도 민관협치형 주민참여예산사업 중 하나로 지역사회 공익활동 촉진을 통한 시민사회단체의 역량 강화와 지속 가능한 발전을 돕는데 목적이 있다.

 

이에 따라 도는 올해 5개 시에 사무공간 조성, 자산 취득 등 ·군 공익활동지원센터설립을 위한 보조금 4,000~3억 원 지급 시민활동 네트워크 구축 공익활동 관련 정보 제공 전문가 자문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도는 올 하반기에 추가 신청을 받아 지원 지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한편, 도는 지난해 3월 수원시 인계동에 경기도 공익활동지원센터를 설치했다. 도 공익활동지원센터는 지난 1년 여 동안 공익활동 홍보채널 활성화 스타트업 지원 공익활동 발전연구 민관합동 정책토론장 운영 군별 공익활동 촉진장려 지역순회 간담회 코로나19 재난극복 긴급 공익활동 공모사업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했다.

 

하승진 도 민관협력과장은 시민사회 발전과 공익활동 활성화에 많은 역할을 하는 시·군 공익활동센터가 31개 시군에 모두 설립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