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시의원에게 듣는다’ 대구경북행정통합 공론추진 보고회 개최

4월 13일(화) 제282회 본회의 개최 후 전체 시의원 대상

작성일 : 2021-04-13 15:59 기자 : 이민수

대구경북행정통합 추진경과, 기본계획(초안) 설명 및 의견 수렴

 

13일(화) 10시 30분 전체 시의원을 대상으로 대구경북행정통합 공론추진 경과, 기본계획(초안) 설명 및 의견 수렴을 위한 보고회 모습

 

대구시는 413() 1030분 전체 시의원을 대상으로 대구경북행정통합 공론추진 경과, 기본계획(초안) 설명 및 의견 수렴을 위한 보고회를 개최했다.

 

대구시는 대구경북통합은 수도권 집중화로 인한 인구감소, 경제산업 분야 어려움에 대처하려는 지역의 몸부림인 만큼 지역민들과 밀접하게 소통하는 시의원의 목소리를 생생하게 담아내어 통합에 대해 함께 공감하고 공유하고자 공론 추진 보고회를 개최하게 됐다.

 

시의원을 대상으로 하는 대구경북행정통합 공론추진 보고회는 413() 시의회 3층 회의실에서 열렸다. 보고회에는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 김대현강민구 부의장 등 전체 시의원 30여 명이 자리를 함께 했으며, 대구경북행정통합 추진 경과, 기본계획(초안) 발표, 참여자들의 질의응답과 의견을 듣는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설명회는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 및 김태일 대구경북행정통합공론화위원회 공동위원장 인사말을 시작으로 대구경북행정통합 공론 추진경과 및 향후 일정, 기본계획(초안) 보고로 이어졌다.

 

장상수 의장은 대구경북행정통합이 충분한 공감과 심사숙고를 통해 시·도민의 의견이 모아졌을 때 추진되어야 하며, 시민께 행정통합 공론화 상황을 공유해 민의를 모아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김태일 위원장은 대구경북 행정통합이 관주도가 아닌 주민들의 공론을 모으는 상향식으로 이루어지고 있고, 초중앙집권체제에 지역이 자기주도적으로 대응하며, 메가시티, 상생협력을 넘어선 가장 높은 수준의 담대한 도전이라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최영호 대구시 정책기획관의 그간 행정통합 공론 추진경과 및 향후일정, 최철영 연구단장의 대구경북행정통합 필요성, 비전 설명에 이어 최재원 연구팀장이 통합된 대구경북의 분야별 발전전략을 발표했다.

 

이후 이어진 의견수렴 시간에는 행정통합의 장점뿐 아니라 단점에 대한 객관적 설명 필요성, 대구경북특별자치도() 채택 시 대구시민 세금의 경북 이전 우려, 시민 공감대 형성과 지역 정치권과의 협의를 위한 속도 조절 필요성, 교육·환경 등 분야별 발전전략 연구 강화, 효율성과 도시경쟁력 강화 방안 연구 필요성 등 다양한 의견이 나왔다.

 

한편 대구시는 시 공무원 대상으로는 3월에 영상회의 방식으로 3(16, 18, 29) 토론회를 개최했고, ·군의원 및 공무원 등을 대상으로 달서구(3. 10.), 서구(3. 11.), 남구(3. 30.), 달성군(3. 31.), 북구(4. 5.), 동구(4. 6.), 수성구(4. 9.) 순으로 순회 토론회를 개최했으며, 중구에서는 오는 4. 14. 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인쇄 스크랩 목록

대구/경북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