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2021년 여름철 대비 폭염대응시설 확충

도심 속 그늘막, 쿨링포그, 쿨루프 등 설치로 ‘폭염대비 철저’

작성일 : 2021-04-21 15:59 기자 : 이민수

폭염경감시설
 

 

대구시는 올여름, 기온 상승 등 폭염피해 예방을 위해 그늘막, 쿨링포그, 쿨루프 등 폭염경감시설을 확충해 시민들이 무더운 여름을 잘 보낼 수 있도록 선제적으로 대응한다.

 

대구시는 폭염경감시설을 주요 도심 교차로 및 교통섬, 공원 등 127개소에 사업비 2852백만원을 투입해 더위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7월부터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관련 사업을 조속히 진행할 예정이다.

 

시민들의 호응이 가장 좋은 그늘막은 폭염 기간 중 횡단보도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잠시나마 뜨거운 햇빛을 피할 수 있도록 작년에는 135개소를 설치했고 올해도 76개소를 추가로 확충할 계획이다.

 

또한, 무더운 여름철 옥상 표면온도와 건물 실내온도 저감에 효과가 입증된 쿨루프 사업은 지난해 41개소 설치에 이어, 올해도 공공경로당 및 공공어린이집에 18백만원을 투입해 36개소를 추가 설치한다. 또 공공시설 옥상녹화사업(5개소)은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268백만원을 지원받아 상반기에 함께 추진해 도심온도 저감을 유도할 방침이다.

 

도심녹화와 폭염예방을 위한 그늘목은 8개소에 설치하고 무지개공원 등 2개소에는 바닥분수를 설치해 시원한 여름나기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안전실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시민들에게 올 여름철 무더위를 잘 이겨 낼 수 있도록 폭염경감시설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대구/경북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