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전국 청년들 대상으로 대구기행(취업편) 참가자 모집

대구의 매력을 경험하고 싶은 전국의 청년들, 대구로 오세요!

작성일 : 2021-08-04 16:44 기자 : 이민수

 

대구시와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는 출향 청년의 귀환을 돕고자 대구기행(취업편) ‘Surfing 대구를 실시하며, 85일부터 816일까지 청년 60명을 모집한다. 참가자는 823일부터 92일까지 기간 중에 12일 과정으로 중소기업이나 공공기관 채용설명회, 그룹별 멘토링, 참가자 네트워킹, 시내 탐방 등의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대구기행(취업편) ‘서핑(Surfing) 대구프로그램은 대구시의 청년귀환 프로젝트의 일환으로써 대구를 경험하고 싶은 지역 내외 청년(19~39)은 누구나 청년귀환 프로젝트 플랫폼인 욜로(YOLO)온나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타 지역에 거주하고 있거나 재학 중인 청년을 우선으로 선정하며, 프로그램 참가 시 숙박을 제공한다. 10월에도 대구기행(창업편)을 운영해 대구로 이전을 희망하는 창업가와 예비창업가를 위한 탐방 프로그램을 실시할 계획이다. 작년에는 취업편에 50, 창업편에 44명의 청년이 참가한 바 있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이 사업은 대구로 이주를 준비하거나 희망하는 청년이 실질적인 취업을 통해 전입할 수 있도록 현재 채용 중이거나 곧 채용 예정인 중소기업(4개 사)의 채용 설명회와 취업 전문가나 기업 인사담당자와 멘토링을 할 수 있는 자리도 마련한다. 또한 공공기관에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을 위해서 NCS(National Competency Standards, 국가직무능력표준)강의와 공공기관 직원과의 멘토링 시간을 마련한다.

 

그 외에도 대구 시내의 숨은 매력을 알 수 있도록 걸어서 대구 속으로라는 프로그램을 만들어 팀별로 대구의 재미를 직접 찾아다니며 참가자들 간의 네트워킹을 통해 상호 정보도 공유하고 자연스럽게 대구의 문화를 알아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대구시 청년귀환 프로젝트는 지방소멸 위기에 국가균형발전 차원에서 주로 수도권으로 출향한 청년이 취·창업 경력을 살려 지방으로 유턴(U-Turn)할 수 있도록 유입채널과 유턴경로를 만들고 확대할 수 있는 모델을 만드는 시범사업으로 작년부터 추진하고 있다.

 

현재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인스타그램페이스북) ‘욜로(YOLO)온나를 통해 청년들에게 대구의 새로운 정보 및 청년정책을 친근하게 전달하고 있으며, 매주 화요일에는 청년정책, 채용공고, 대외활동 등 유용한 정보를 슬기로운 YOLO 생활뉴스레터에 담아 제공하고 있다.

 

배춘식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출향 청년들이 대구의 매력을 재발견하고 돌아올 수 있는 계기가 될 대구기행 12일 과정을 비록 짧은 기간이지만 유익한 프로그램으로 만들고자 노력했다, “앞으로는 수도권에서 경력을 쌓은 청년들의 귀환으로 지방도시도 새로운 기회와 활력이 넘치는 젊은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여러 지자체와 협력해서 청년귀환 사업을 확대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