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향 ‘시민행복나눔콘서트’…전석 무료

11월 4일(목) 오후 7시 30분 천마아트센터 그랜드홀, 전석 무료

작성일 : 2021-10-21 15:53 기자 : 이민수

 

대구시립교향악단(이하 대구시향) <시민행복나눔콘서트>가 오는 114() 오후 730, 영남대학교 천마아트센터 그랜드홀에서 전석 무료로 열린다. 대구시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음악으로 새로운 활력을 전하고자 지역의 구군 공연장을 방문해 시민행복나눔콘서트를 펼쳐오고 있다. 이날 무대는 천마아트센터 초청으로, 평소 대구시향의 공연 관람을 위해 원거리 이동을 해야 했던 경산 시민들에게는 반가운 소식이다.

 

대구시향은 줄리안 코바체프 상임지휘자의 지휘로 주페의 경기병서곡과 시인과 농부서곡, 오펜바흐 지옥의 오르페우스서곡, 마스카니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간주곡, 푸치니 마농 레스코간주곡, 슈트라우스 2천둥과 번개폴카, ‘사냥폴카까지 유명 오페라 서곡과 간주곡 그리고 요한 슈트라우스 2세의 춤곡으로 오케스트라의 섬세한 하모니와 풍부한 사운드를 선사할 예정이다. 또 소프라노 박유리(국립안동대 음악과 교수)의 협연으로 드보르자크의 오페라 루살카중 아리아 달에게 부치는 노래와 이수인의 내 맘의 강물을 들려준다.

 

음악감독 겸 상임지휘자 줄리안 코바체프는 대구시향이 천마아트센터를 찾아 경산 시민들에게 우리의 연주를 들려줄 수 있는 멋진 기회라고 생각하며, 무료했던 일상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대구시향은 오는 1217() 수성아트피아에서 한 차례 더 시민행복나눔콘서트를 개최할 계획이다.

 

대구시향 시민행복나눔콘서트는 천마아트센터 홈페이지(www.cmac.ac.kr)에서 온라인으로 사전 관람 신청을 받고, 신청자의 입장권은 공연 당일 매표소에서 선착순으로 배부할 예정이다. 초등학생(8) 이상 관람할 수 있으며, 만석 시에는 입장이 불가하다. 당일 객석은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제한적으로 개방한다. ,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객석 운영 계획은 변경될 수 있다.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천마아트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